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이마트 트레이더스 군포점 : 장 보기 전, 간단하게 밥 먹기!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9.03.05

이마트 트레이더스 군포점에 다녀왔습니다.

집에서 꽤 먼 거리긴 하지만, 그래도 여러 가지 물건을 다량으로 구매할 때는 싼 편이라서 자주 애용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장을 보기에 앞서서 가볍게 밥을 먹고 장을 봤네요.

 

 

트레이더스 카페라고 되어 있습니다.

주문을 하고 주문지를 제출하면 음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광판에 계속해서 음식 가격표가 뜹니다.

피자 한 판이 고작 12,500원!!

이마트 트레이더스는 코스트코를 따라 만든 창고형 매장이다 보니,

음식을 파는 것도 코스트코와 비슷합니다.

엄청 크지만 가격은 저렴한 피자라든가...

음료도 저렴한 편입니다.

 

저희 가족은 밥을 먹기 위해서 방문했기 때문에

스테이크 & 씨푸드 라이스와 빠네 쉬림프 파스타를 주문했습니다.

아내와 제가 밥을 먹고 따님은 좋아하는 크림 파스타를 드리는 거죠.

 

 

옆에는 음료수 자판기도 있습니다.

주문할 때 탄산음료를 구매했다면 이용 가능합니다.

리필이 무제한이라 500원에 충분히 음료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그 만큼 건강은... ㄷㄷㄷ

 

 

먼저 빠네 쉬림프 파스타가 나왔습니다.

빠네에 새우 크림 파스타를 넘치게 담아줬네요.

위에 얹어진 친구들은 새우입니다.

저희 따님께서 엄청 사랑하는 바로 그 새우!!!

 

 

생 새우를 반으로 갈라 오븐에 구웠기 때문에,

맛이 없을 수가 없습니다.

이건 뭐 그냥 행복해지는 맛이죠.

물론 새우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에게는 아무것도 아니겠지만.

 

 

파스타 면도 빠질 수 없죠.

먹기 좋게 돌돌 말았다면 더 좋았겠지만,

다음 음식이 언제 나올 지 모르므로,

여유롭게 사진을 찍을 수 없었습니다.

ㅎㅎㅎㅎ

 

그냥 대충 올려놓고 찍은 사진입니다.

그래도 충분히 맛있게 나왔죠??? ㅎㅎㅎ

 

빠네 쉬림프 파스타는 고소한 빠네가 일품입니다.

파낸 빵 속도 오븐에서 구워줘서 바삭바삭하고 고소하니 아주 별미입니다.

파스타는 새우를 갈아넣었는지,

소스에서 새우향이 강하게 납니다.

 

이 부분에서 호불호가 나뉠 수 있을 것 같더군요.

일단 저는 호!!

 

 

잠시 후에 주문한 스테이크&씨푸드 라이스가 나왔습니다.

이미지 샷과는 모양이 좀 다르긴하지만,

뭐 그래도 충분히 많은 양이 나왔습니다.

 

카레향이 나는 밥 위에 가지, 새송이, 파프리카, 토마토, 새우 등이 토핑으로 올라가 있습니다.

카레맛이지만, 그리 맵지는 않네요.

 

 

양념이 된 스테이크가 올라가 있습니다.

꽤 많은 양의 고기 조각이 있는데,

한입에 먹기 좋은 크기로 잘려 있습니다.

 

양념이 되어 있는데,

이 양념이 원래 그런건지, 약간 시큼한 맛이 나더군요.

조금 먹다가 왠지 고기 상한 냄새랑 비슷한 것 같기도 해서 더 먹지 않았습니다.

이게 향신료 때문인지는 아직도 잘 모르겠네요.

불러서 물어볼까 하다가 다들 바쁘게 일하고 있는데,

붙잡는 것도 실례일 것 같아서.

그냥 고기는 다 버리는 걸로...ㄷㄷ

 

 

밥을 한 술 떴습니다.

고기를 먹지 않으니 밥과 다른 것들을 먹어야죠.

새우와 오징어가 들어 있습니다.

덕분에 통통 튀는 식감이 있어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조금 간이 세긴 했지만,

그래도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이렇게 먹고도 14,900원이라니...ㄷㄷ

 

가성비는 최고인 것 같습니다.

ㅎㅎㅎ

다음에 간면 트와이스 치즈 스파게티를 먹어보겠어요.

 

 

댓글2

  • 로샤씨 2019.03.12 18:52 신고

    이런 글 볼때마다 집 근처에 트레이더스나 코스트코가 있었다면 좋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ㅜㅠㅠ
    답글

    • 아무래도 연회비가 없다보니 코스트코보다 더 자주 가게되는 것 같아요.
      하긴 코스트코는 회원 만료된 이후로 가 본적이 없네요.
      다시 가입할 필요도 못 느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