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페

시원하게 빙수 한 그릇!! 동생네 놀러 가서 설빙에 다녀왔습니다. 매번 가야지 가야지 하다가 놓쳤는데, 드디어 다녀왔네요. 오후에 방문했더니 사람이 득실득실. 매장이 꽤 넓었는데도 쉽게 앉을 자리가 안 나더라고요. 자칫하면 기다려야할 수도 있었는데, 다행히 앞에 있던 사람들이 일어나 나가서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사람들이 끊임없이 주문을 하더라고요. 저도 뭐가 있는지 살짝 보고 왔습니다. 메뉴가 많은데, 사진이 작아서 잘 안 보이는군요. 그래도 클릭해서 확대하면 잘 보일 겁니다...ㄷㄷ 무엇을 먹을까 하다가, 따님이 좋아하는 망고빙수와, 동생 부부가 좋아하는 인절미 설빙을 주문했습니다. 그리고 조카님들이 드실 한입 쏙 붕어빵도 주문했어요. 20,000원짜리 상품권이 있었는데, 빙수 2그릇으로는 2만원을 다 채우지 못해서 붕어빵으..
서여의도 새로 생긴 카페 큰형 커피 : 친절하고 맛있다! 서여의도에 새로운 카페가 문을 열어서 다녀왔습니다. 길가에서는 잘 보이지 않는데, 호텔 디자이너스 맞은편 정원빌딩 1층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소공동 뚝배기 안으로 있네요. 예전에는 매점과 분식점을 하던 가게였는데, 그 자리가 비더니 새로운 카페인 큰형커피가 생겼습니다. 건물 1층 입구로 들어가면 정면에 큰형커피 로고가 보입니다. 열린 문으로 들어서면 제일 먼저 보이는 건, 배달서비스!!! 정원빌딩 건물에서는 1만원 이상 배달 가능하고, 건물 외에는 1만 5천원 이상일 때 배달 가능하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제 제일 중요한 가격을 보도록 합시다. 여의도에서 파는 커피 치고는 상당히 저렴한 축에 속합니다. 하긴.. 저희 회사 1층에 있는 스벅에서는 아메리카노만 마셔도... ㄷㄷㄷ 아이스/핫 상관 없는 가격입니..
반월호수 맛집 스시카페엔 : 분위기 좋고 맛있는 일식 전문점 가족 행사가 있어서 식사를 하고 왔습니다. 어디가 좋을까 고민하다, 작년에 새로 문을 열었다는 스시카페엔으로 정했습니다. 포털에서 검색해봐도 아직까지 많은 리뷰가 없어서 반신반의했지만, 결과적으로 매우 잘 결정한 일이었습니다. 대식구가 모여서 갔기 때문에 룸으로 예약했고, 2층으로 안내 받아서 식사했습니다. 당일에 2층은 저희 밖에 없어서 마음 편하게 식사할 수 있었습니다. 안내 받은 방으로 갔더니 이미 준비가 완료되어 있더라구요. 사람이 많다보니 테이블도 여러 개를 붙여서 준비해주셨습니다. 방을 통째로 쓰다보니 다른 손님들의 눈치를 보지 않아도 되어 좋더군요. 기본 찬입니다. 락교, 단무지, 생강, 와사비, 된장, 편마늘과 고추. 그리고 개인에게 지급(!)된 샐러드와 초장, 간장입니다. 초장은 잘 나왔..
커피코트 서여의도점 : 저렴하게 즐기는 드립 커피! 서여의도 LG에클라트 1층에 새로운 커피 전문점이 생겼습니다. 생긴 지는 꽤 오래되었으나, 방문을 통 못하고 있다가, 드디어 다녀왔습니다. 커피코트 서여의도점입니다. 문 앞에 따뜻한 드립 커피 1,000원, 아이스 드립앤더치 커피 1,500원이라고 써있습니다. 실로 파격적인 가격이네요. 스타벅스의 드립 커피 중 하나인, 오늘의 커피 톨 사이즈가 4,000원인데...ㄷㄷ 여러 가지 종류의 커피가 있습니다만, 기본적으로 제일 싼 커피는 small 사이즈입니다. Regular는 1,500원, Large는 2,000원입니다. 그냥 드립보다 더치가 조금 더 비싼데, 아무래도 생산 공정을 생각한다면, 더치가 좀 더 비쌀 수밖에 없겠죠. 초코 음료도 있고, 차 종류도 있습니다. 취향에 맞춰서 마시면 되겠네요. 벽에는..
딸기 찾아 삼 만 리, 블레스롤 오산세교점 오산에 있는 물향기 수목원에 다녀오는 길에, 따님께서 딸기가 드시고 싶다고 하셨습니다. 근처에 무엇이 있나 찾아보다가, 딸기 음료를 파는 곳이 있기에 갔습니다. 블레스롤 오산세교점입니다. 건물 1층에 크게 있습니다. 공간을 넓게 사용하더라구요. 딸과 함께 있기 좋은 곳이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홀이 넓은데, 곳곳에 인형이나 장난감이 놓여 있더군요. 가지고 놀고, 제 자리에 가져다놓으면 된다고 합니다. 매우 친절하네요. 그리고 케익 진열장. 신기한 케익이 많았습니다. 하리보 케익이라든지 하리보 케익이라든지....ㄷㄷ 무슨 약을 하셨기에 케익 겉면을 하리보 젤리로 코팅할 생각을 한 거죠? ㄷㄷㄷㄷㄷ 저희가 주문한 음료입니다. 따님을 위한 딸기가 듬뿍 올라간 딸기 파르페, 제가 주문한 아메리카노, 아..
이디야 서여의도점에서 마신 소보로 크림 티라미수 점심을 먹고 이디야 서여의도점에 들러 가볍게 커피 한 잔 했습니다. 저렴한 가격의 이디야인데도 불구하고 상당히 고가의 메뉴!!!무려 4,500원이나 합니다.그래도 일단 주문.신제품이 나오면 맛을 봐야 예의 아니겠습니까? 메뉴판 옆에 신 메뉴 포스터가 뙇!!!사진과 같이 나오지는 않겠지만 그래도 기대 되는군요.얼마나 맛있을지...두근두근. 드디어 나왔습니다.소보로 크림 티라미수.이름처럼 음료 위에 소보로가 듬뿍 올라가 있습니다. 바사삭.고소함과 달달함이 가득.말 그대로 살 찌는 맛입니다.헛헛헛. 그냥 앞으로는 아메리카노나 마셔야지...
평택에서 만난 제빵 기능장의 맛! 빵과 당신. 부모님이 사시는 평택에 엄청 큰 제과점이 있습니다.예전에는 없었는데, 몇 년 전에 홀연히 생겼고,그 제과점은 늘 사람으로 붐비더라구요.언제 한 번 가야지 생각하고 있다가,올 설 연휴, 집에 올라오기 전에 살짝 들렀습니다. 빵과 당신입니다.아래쪽에 있는 돌을 보면 대한민국명장 인재홍 이라 써 있습니다. 인재홍 님이 제빵명인이란 소리죠! 일단 들어가서 제일 먼저 보이는 소보루를 하나 집었습니다.가격이 상당한데, 크기 또한 크니 그리 비싸다는 생각이 들지는 않았습니다만,할인가에 대한 이야깁니다.할인이 되지 않는다면, 소보루빵 하나에 3,000원이 쉬운 결정은 아닐 것 같더군요. 따님과 함께 이런 저런 빵과 과자를 구경하다,따님이 좋아하시는 딸기 케이크를 하나 집었습니다.이제 계산하러 가야죠. 아내와 저는 아메..
국회의사당 매머드 커피 : 거대한 카페인 음료와의 조우 동료가 커피를 사준다고 해서 쫄래쫄래 따라 나갔습니다.어디를 갈까하다가 한 번도 안 가봤다고 해서 매머드 커피로 향했습니다.몇 번 보기는 했는데, 한 번도 들어가본 적이 없어서 궁금했다고... 건물 한쪽에 작게 있는데,여름에는 건물 밖에서 주문하고 받았으나,겨울이라 그런지 안에서 주문과 결제를 받고 있더라구요. 안에 들어가서 한 컷.매머드 커피 로고입니다.어여쁘게 네온등으로 되어 있네요. 연말연시라 크리스마스.ㅎㅎㅎㅎ실은 마신 건 꽤 되는지라 아직 크리스마스 시즌의 사진입니다. 귀여운 소품들로 잘 꾸며놓으셨더라구요.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소품들이었습니다. 쿠키도 있어서 하나 먹을까 했으나,겨울이라고 너무 처묵처묵해서 돼지가 되어버린 관계로...패스. 메뉴판입니다.여러 가지가 있고,아메리카노는 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