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즐기기

충주 가족 여행 4 : 멋진 야경 폭발! 충주 라이트 월드 방문 충주로 1박 2일 다녀왔는데, 포스팅은 엄청나게 많군요... 심지어 이번 포스팅까지 첫날의 이야깁니다. 저녁을 먹은 후에 미리 예매해놓은 충주 라이트 월드를 구경하러 출발했습니다. 숙소에서 상당히 멀리 떨어져 있기 때문에 가느라 고생했네요. 무려 30분이나 걸리는 거리였습니다. 충주 시내까지 나가야 하더라구요. 숙소인 켄싱턴 리조트 충주는 외곽에 있는데... 어쨌든 도착해서 차를 세웠습니다. 차에서 내리니 저 멀리 화려한 조명이 보입니다. 반짝 반짝. 규모도 엄청나군요. 매표소에서 미리 구매한 예약 정보를 알려주니 표를 내어줍니다. 충주 라이트 월드 입장권입니다. 저는 집에서 카드로 결제했는데, 결제수단이 현금으로 나오는군요...ㄷㄷ 입장하고 보니 엄청납니다. 넓기도 엄청 넓고 여러 가지 볼 거리가 많더..
충주 가족 여행 3 : 저녁은 더 클라우드 레스토랑에서 거하게 먹기! 온천을 다녀와서, 잠깐 쉬다보니 저녁시간이 되었습니다. 저녁은 리조트 1층에 있는 더 클라우드 뷔페에서 먹기로 했습니다. 주변에 찾아봤는데 딱히 뭘 먹을지 몰라서... 게다가 차 타고 나갔다 들어오는게 보통 귀찮은 일이 아니더라구요. 1층 로비에서 오른쪽으로 쭉 들어가면 식당이 있습니다. 식당 앞에는 안내문이 붙어 있습니다. 디너 BBQ 파티 운영시간은 18시 30분부터 21시 30분까지, 입장은 20시 50분까지만 되고, 모닝 뷔페는 8시 30분부터 10시 30분, 9시 50분까지 입장입니다. 모닝뷔페 시간이 상당히 여유롭네요. 여행 갈 때마다 자는 것을 택해서 조식은 거르곤 했는데, 시간도 넉넉하고 이용권도 받았으니 꼭 이용하기로 마음 먹습니다. 켄싱턴 BBQ 디너 파티 요금은 성인 25,900원 취..
충주 가족 여행 2 : 능암 탄산 온천에서 사우나 즐기기 충주 가족 여행에서 첫 번째 일정은 능암 탄산 온천 방문입니다. 앞선 포스팅에서도 말했지만, 풀 패키지 중에 탄산 온천 3인권이 있었거든요. 그래서 짐을 풀고 바로 온천으로 향했습니다. 능암 탄산 온천은 숙소인 켄싱턴 리조트 충주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습니다. 운전해서 5분 거리? 정도 됩니다. 켄싱턴 리조트 충주가 워낙 높은 곳에 있어놔서 운전이 초큼 피곤하다는 점만 빼면 괜찮네요. 상당히 커다란 건물입니다. 오렌지색 플라스틱 기와로 꾸며놨는데, 꽤나 웅장한 느낌입니다. 주차장이 넓기 때문에 원하는 곳에 차를 세우면 됩니다. 건물 안으로 들어가니 코끝에 나무향이 걸리더군요. 기분이 좋아집니다. 그리고 일반적인 대중탕 입구 옆에는 가족탕 입구가 따로 있습니다. 3인 가족 이용시에 40,000원이고 ..
충주 가족 여행 1 : 숙소는 켄싱턴 리조트 충주로. 올해도 참 많이 여행을 다녔습니다. 연초에 청송부터 시작해서, 평창과 삼척. 그리고 이번에는 충주에 다녀왔습니다. 일정이 빠듯한 상황에서 켄싱턴 리조트 스위트룸을 빌렸는데, 티몬에서 풀 패키지라고 해서 스위트룸 + 조식 3인 + 능암 온천 3인 합쳐서 저렴하게 팔더라구요. 부리나케 구매하고 충주에 다녀왔습니다. 멀리서도 보일 정도로 큰 건물이더라구요. 지은 지는 오래되었지만, 그래도 관리가 잘 된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실외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체크인을 위해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실내가 깔끔하고 웅장한 느낌을 주더라구요. 오래된 리조트라서 시설이 별로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로비는 너무 깔끔하고 좋아서 덩달아 기분도 좋아졌습니다. 로비에는 기다리는 손님들을 위해 테이블과 안마의자까지 준비되어 있습니다...
2019년 여름 가족여행 2 : 대명리조트 쏠비치 삼척에서 즐거운 하루 이번 여름 휴가는 평창에서 2박 3일, 삼척에서 1박 2일의 일정으로 잡았습니다. 그냥 편히 한 곳에서 3박 4일을 묵을 수도 있었지만, 그러면 너무 심심해질 것 같아서 중간에 숙소를 바꿨습니다. 계획을 짤 때는 평창에서 삼척까지 거리가 이렇게까지 멀리 떨어졌는지 몰랐어요. 기껐해봤자 한 시간 거리겠거니 했는데, 1시간 30분이 넘게 걸리다니... 어쨌든 쏟아지는 빗줄기를 뚫고 대관령을 넘어 삼척 쏠비치로 이동했습니다. 로비에서 예약 상황을 확인하고, 호텔 방을 배정 받았습니다. 제가 예약한 형식의 방은 이미 배정이 종료되어서 키즈 테마룸으로 배정 받았습니다. 그냥 예약하면 웃돈을 줘야 하지만, 방이 없었기 때문에 무료로 룸 업그레이드 받았습니다. 여행이 즐거워질 기미가 보이네요. 방은 깔끔합니다. 역시..
휘닉스 평창 워터파크 블루 캐니언에서 즐거운 시간을! 이어서 평창 휴가 이야기가 계속됩니다. 이번에는 휘닉스 평차에서 물놀이한 이야깁니다. 티몬에서 구매한 숙박권이 워터파크까지 포함이라서, 기쁜 마음으로 놀러 갔던 겁니다. 따님을 뫼시고 숙소에서 나와 워터파크, 블루 캐니언으로 향했습니다. 숙소에서 걸어서 5분 정도 걸으면 됩니다. 아무래도 아이와 함께 걷다보니 느리네요. 길가에 서 있는 블루캐니언 간판과, 블루캐니언 입구입니다. 바로 들어가는 것이 아니라, 매표소에 가서 체크인 할 때 받은 물놀이 이용권을 보여주면 됩니다. 간단한 확인절차를 거치고 입장권을 건네 줍니다. 따님과 저, 둘이 갔기 때문에 남자 입장권 2개를 받았습니다. 6세부터는 따로 들어가야 하지만 5세까지는 동반 입장이 가능하더라구요. 그래서 6세부터는 아이 돌보미 서비스였나... 뭐 그..
태조산 케이블카 타고 몽블랑 양떼목장 다녀왔습니다. 포스팅을 한다고 해놓고는 바쁘다는 핑계로 자꾸만 포스팅이 늦어지고 있네요. 이번에는 휴가 기간 중에 다녀온 태조산 몽블랑 양떼목장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휘닉스 평창에서 이용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즐길거리인데요, 투숙객에 한해서 태조산 케이블카를 할인해주기 때문에 한 번은 즐길만한 것 같습니다. 매표소가 생각보다 찾기 어려운 곳에 있는데, 아무래도 스키장이 비수기다보니 그런 것 같습니다. 겨울에는 사람들이 그득그득 할 테니 찾기가 쉽겠지요. 이용요금표가 있습니다. 태기산 케이블카만 이용할 수 있는 게 아니라, 배틀 탱크, 레이싱 카트, 유로번지, 가족 자전거 등을 이용할 수 있네요. 주의사항에 보면 48개월 미만 아동은 보호자 동반 입장시 무료라고 합니다. 그래서 저희 따님은 무료... ㅎㅎㅎ 2만원에 태..
2019년 여름 가족 여행 1 : 휘닉스 평창에 짐을 풀다 이번 여름휴가는 강원도로 가기로 아내님과 약속했습니다. 아무 생각없이 제주도를 가려다가, 비행기 삯과 숙박비를 가늠해보니... 지금은 때가 아닌 것 같더라구요. 티몬에 휘닉스 평창 숙박 + 워터파크 패키지가 1박에 99,000원에 떠서 이틀을 예약했습니다. 붙은 날짜로 동일한 객실을 선택하니 연박처리를 해주더라구요. 그래서 2박 3일 동안 휘닉스 평창에서 잘 묵고 왔습니다. 집에서 출발해서 장장 4시간. 중간 중간 휴게소에 들러서 밥도 먹고 쉬기도 하면서 간 터라 생각보다 시간이 많이 걸렸습니다. 그래도 체크인이 가능한 3시에는 도착했네요. 산 가득 구름이 내려 앉아서 신비한 분위기를 뽐내고 있었습니다. 강원도 여행은 처음인지라 내심 기대를 많이 했는데, 숙소가 신비한 분위기 뿜뿜하고 있으니 기대치가 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