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안양 범계 맛집 순남시래기 범계점에서 시래기 불고기 전골과 도마 수육 정식 먹었습니다.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9. 1. 31.

저녁에는 뜨끈한 국물이 떙기는 쌀쌀한 기온이 계속되고 있네요.

가족들과 함께 순남시래기 다녀왔습니다.

평소 가족들과 함께 시래기국을 즐겨서 먹었기 때문에 맛있게 잘 먹었네요.



순남시래기는 반찬을 먹고 싶은 만큼 가져다 먹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특히 어느 곳을 가든 저를 반겨주는 잡채가 참 좋아요.

저는 잡채를 정말 좋아하거든요.

저희 따님도 좋아하시고.

ㅎㅎㅎㅎ


순남시래기 어느 지점을 가든 잡채와 콩나물, 그리고 도토리묵은 늘 준비되어 있더군요.

그래서 언제나 마음껏 먹고 있습니다.

범계점에서는 특이하게 다시마 튀각을 준비해놨더라구요.

좋아해서 몇 점 집어 먹었는데,

생각보다 많이 짜서 당황했습니다.



먼저 도마수육 정식이 나왔습니다.

1인분인데도 불구하고 고기가 적지 않게 나와서 좋았습니다.

게다가 고기랑 함께 먹는 정식임에도 1만원 밖에 하지 않거든요.

가성비 최곱니다, 순남 시래기!



곧이어 시래기 불고기 전골도 나왔습니다.

전골은 2인분!

전골 냄비 위에 소불고기와 시래기가 듬뿍 들어가 있고,

배추와 버섯도 충분히 많이 올라가 있습니다.

역시 찬바람 부는 쌀쌀한 저녁에는 전골요리가 최고죠!



너무 빠르게 돌렸나...

시래기 전골이 맹렬하게 끓어오르고 있습니다.

고기가 충분히 익을 때까지 잘 가열해줍니다.

그래야 맛있게 먹을 수 있으니까요.



먹을 만큼 덜어서 한 컷.

소고기와 당면, 파 등등이 들어 있기에 맛있게 먹을 수 있습니다.

소고기가 좀 더 많았다면 더 좋았겠지만,

그래도 아쉬운 대로 괜찮았습니다.


다만 전골의 간이 좀 세서,

평소에 슴슴하게 먹는 저와는 잘 맞지 않더라구요.

다른 불고기와는 다르게 시래기 때문인지 달콤한 맛보다는 짭쪼름한 맛이 강했습니다.

그래도 엄청 맛있게 먹었어요!


언제나 사랑합니다, 순남 시래기!

ㅋㅋㅋㅋㅋ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