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

국회의사당 맛집 이도맨숀 : 서울 미쉐린 가이드 선정 맛집의 위엄. 이도맨숀을 또 다시 찾았습니다. 이번에도 역시 [한점 소고기 정식]을 먹기 위해서지요. 매번 갈 때마다 실패하니까... 내가 무슨 체스터도 아니고 다음에는 꼭 먹고 말거야! 라니... 이 무슨...ㄷㄷ 한점 소고기 정식은 하루 40인분만 판다고 하니, 무조건 일찍 방문했습니다. 이번에는 11시 30분에 방문했어요. 2018, 2019 미쉐린 가이드 연속 선정된 이도맨숀. 네네, 그만큼 맛있다는 말이겠지요. 코리아 퐈인 다이닝! 자리를 잡고 앉아서 그토록 먹고 싶었던 그리운 그 이름, 한점 소고기 정식을 주문했습니다. 1인분에 22,000원. 지난번에 먹을 때는 20,000원이었는데, 1년 지났다고 2,000원이 더 붙었네요. 그래도 좋습니다. 맛만 있다면야, 가격이 문제겠습니까. 이도맨숀 로고가 박힌 깔..
오랜만에 알볼로 피자에서 콤비네이션 피자 세트 주문해서 먹었습니다. 저녁에 뭘 먹을까 하다가, 피자 먹자고 아내를 꼬드겼습니다. 굳이 설거지할 필요도 없고, 준비하느라 힘들 필요도 없으니 먹자고... ㅎㅎㅎ 아내님께서 허락하셔서 바로 퇴근 시간에 맞춰 주문했네요. 알볼로 피자 앱으로 콤비네이션 피자 세트 + 스노우칠리감자를 주문했습니다. 두둥!!! 도착했습니다. 세트의 사이드메뉴는 당연히 치즈 오븐 스파게티입니다. 이것이야 말로 정석이죠. 정말 좋아합니다. 치즈 오븐 스파게티. ㅎㅎㅎㅎ 알볼로 피자에서는 라지를 주문하면 12조각으로 잘라서 보내줍니다. 조금 얇게 잘리긴 하지만, 그래서 먹기는 더 좋아요. 저는 여러 조각으로 자른 것을 더 선호합니다. 스노우칠리감자. 이름만으로는 어떤 녀석일지 감이 안 잡혔는데, 일단 케이준 포테이토 같은 느낌입니다. 양념이 된 감자튀김이..
고구마를 갈았구마 라떼구마 : 밥처럼 먹을 수 있겠는걸. 출근하는데, 아내가 컵을 하나 챙겨줬습니다. 아침 대용으로 먹으라고 줬는데, 보니까 라떼구마입니다. 처음 보는 아이인데, 포장지를 보니, 고구마 음료인 것 같습니다. 고구마를 갈았구마 라떼구마. 18g 72kcal. 식물성 크림 분말 20%, 분무고구마분말 13%, 탈지분유 4%. 고구마를 갈아서 우유와 함께 먹는 거군요. 맛있게 마시는 법이 있습니다. 컵에 분말을 넣고, 뜨거운 물을 표시선까지 부은 후, 잘 저어서 마시면 된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런데.. 어째서 물 붓는 선이 안쪽이 아니라 바깥쪽에 있는 것이야??? 어째서??? 안쪽에 있어서 물 부을 때 확인할 수 있지 않갔어?? 이 컵 투명컵이야??? ㄷㄷㄷ 대체 이걸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모르겠습니다만, 어쨌든 마셔보기로 마음을 먹었습니다. ..
서여의도 맛집 순남시래기 서여의도점 : 푸짐하게 한상 먹었습니다. 회사 근처의 소문난 맛집, 순남시래기 서여의도점에 오랜만에 다녀왔습니다. 가끔씩 생각나는 마성의 시래기국이 먹고 싶었거든요. 순남시래기는 시그니처 메뉴인 시래기국도 좋지만, 반찬이 맛있어서 좋지요. 특히 잡채! 저는 잡채를 정말 좋아해서... ㅎㅎㅎ 메뉴판입니다. 먹을거리, 일품요리. 3대 시래기국이 8,000원. 예전에 왔을 때보다 가격이 1,000원씩 올랐네요. 서여의도점이 다른 지점에 비해서 비싼데, 아무래도 임대료 때문이겠죠... ㅠㅠ 우리 동네에서는 7,000원인데. 순남시래기... 주문하고 잠시 기다리니 밥상이 거하게 차려졌습니다. 도마수육 정식을 주문했습니다. 그리고 마음껏 먹을 수 있는 반찬도 가지고 와서 펼쳐놓았더니, 진수성찬이 따로 없군요. 반찬에 떡볶이가 있어서 깜짝 놀랐습니다. 정말..
롯데 ABC 초코쿠키 : 별게 다 나오는구나. 동료에게 간식을 얻었습니다. 롯데에서 나온 ABC 초코쿠키입니다. 어디서 많이 들어본 이름 같죠? 맞습니다. 바로 그 ABC 초콜릿입니다. 그걸 쿠키로 만들었어요... 요즘 다들 R&D를 이런식으로 처리하는 모양입니다. 메이커 돌려막기...ㄷㄷㄷ 심지어 포장지도 메이커의 통일성을 위해서 비슷한 느낌이야! 다른점이라면 속이 보이는 ABC 초콜릿과 달리 이 녀석은 속이 보이지 않습니다. 그게 가장 큰 차이점이겠네요. 뒷면에는 손으로 잡아 뜯으라는 표시도 있습니다. 오오... 이건 은근 유용하군요. 노출이 다른 건... 엄... 그냥 그렇다고 칩시다... 알려준 대로 봉지를 뜯었습니다. 한 봉지에 들어 있는 과자는 고작 10개. 10개. 10개. 10개. 물론 이게 작은 봉지긴 하지만, 그래도 너무한 처사 아..
평촌 중국집 매란방에서 식사했습니다. 포스팅이 너무 띄엄띄엄이네요. 요즘 먹고 사는 일이 바쁘다 보니... 사진은 많이 찍어놨지만, 포스팅할 시간이 많지가 않습니다. 여튼, 각설하고 이번에는 평촌 뉴코아 아울렛에 있는 매란방에 다녀왔습니다. 따님과 둘이 갔구요, 간단하게 식사를 했습니다. 가격대가 저렴하니 먹기 좋더라구요. 매란방입니다. 캐쥬얼 차이니즈 키친. 맛과 멋을 그리는 캐주얼 중식당 매란방... 캐쥬얼 중식당이라는 게 뭘 말하는 건지 잘 모르겠습니다만, 가격이 과하지 않은 중국집이라는 말을 하고 싶었던 것 같습니다. 내부는 깔끔합니다. 매란방 로고가 있고, 가지런히 정리된 테이블이 있습니다. 그리고 왼쪽 아래에 있는 사진을 확대해서 보면, 단무지는 셀프라고 써 있습니다.(정확히는 추가 반찬) ㅎㅎㅎㅎ 매란방 로고가 박힌 냅킨과, 차..
안양 석수동 맛집 석수 갈비에서 돼지 갈비 먹었습니다. 밥 해 먹기 귀찮을 때는 식당을 찾으면 됩니다. 그 식당이 맛집이라면 더더욱 좋지요. 이번에 포스팅하는 가게는 석수 갈비라고, 안양 석수동에 있는 오래된 갈빗집입니다. 버스정류장 바로 앞에 있습니다. 간판에서 오랜 세월이 느껴집니다. 어렸을 때는 저 ‘연회석완비’라는 말의 뜻을 몰랐는데, 지금은 너무 잘 알죠... 그런데 딱히 이런 식당에서 연회를 할 필요가 있나... 큼지막한 메뉴판입니다. 한우와 소 갈비도 팝니다만, 저희의 목표는 돼지갈비입니다. 1인분 200g, 국내산 갈비에 캐나다, 뉴질랜드 목살이 합쳐져 있습니다. 암요, 돼지 갈비는 목살이죠. ㅎㅎㅎㅎ 아는 사람은 다 아는 그런 비밀. 상차림입니다. 한상 가득 차려졌어요. 반찬이 꽤나 많습니다. 쌈 채소, 겉절이, 양배추 샐러드, 양파, 김치 ..
서여의도 국회의사당 돈까스 맛집 돈보야 : 메밀 돈까스 정식 먹었습니다. 서여의도 음식의 메카, 정우빌딩에서 밥 먹었습니다. 지하 1층에 있는 돈까스 전문점 돈보야입니다. 예전에는 종종 들렀는데, 오랜만에 찾아가게 되었습니다. 오랜만에 갔더니 가격이 다 올랐네요. 돈까스류는 딱히 오른 것 같지 않지만, 덮밥류의 가격과 샐러드의 가격이 올랐습니다. 가격이 올랐다지만, 여의도 물가를 생각하면 납득 가능한 수준입니다. 폭등한 건 아니네요. 1,000원씩 오른 듯. 먼저 나온 건 코돈부루입니다. 안심과 채소, 치즈를 넣어 같이 튀겨낸 녀석이죠. 잘 튀겨져서 나왔기 때문에 겉은 바삭, 속은 촉촉합니다. 가까이에서 한 컷, 그리고 한 점 들어서... 치즈가 주욱 늘어납니다. 이 재미에 치즈가 들어간 음식을 먹는 거죠. 맛이야 말해 뭐합니까. 당연히 맛있죠. 돈까스에 치즈 조합인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