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

Fuzzy Rock : 신기하게 생긴 사탕을 먹다. 동료가 무심한 듯 시크하게 저에게 뭔가를 줬습니다. 생전 처음보는 물건이라 이것이 무엇인가 한참을 뚫어져라 쳐다봤습니다. 동료 曰 : 소금. 소금??? 소오그음??? 일단 뭐지 하고 살펴봤는데, 소금은 아니군요. 오다가 올리브영에서 주웠다는데, 맛있는 거라고 합니다. Fuzzy Rock. Crystal Lemon. 퍼지락 자일리톨 크리스탈 레몬 맛. 무려 98.5%의 자일리톨 함유인가 봅니다...ㄷㄷ 외쿡물을 먹은 친구라 직관적(!)이네요. 뒷면을 봤습니다. 섬나라가 원산지인 사탕인데, 친절하게 우리나라 말로 포장지가 만들어져 있습니다. 유통기한 참 기네요. 무려 1년... 하긴, 사탕이니까, 쉽게 부패하지 않겠지만요. 한 봉지에 96kcal입니다. 그리고 탄수화물만 조금 들었네요. 호오... 생각보다 ..
국회의사당역 돈까스 파는 이자카야 쇼부 : 오랜만이다! 점심에는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다가, 돈까스를 먹기로 하고 오랜만에 이자카야 쇼부로 향했습니다. 여기에 마지막으로 방문했던게 벌써 언제더라... 기억이 가물가물해지니, 잊기 전에 다시 방문해서 맛을 봐야하는 법입죠. KPC가 있는 건물 2층입니다. 쇼부로 가는 길에 [창고]라든가, [왕왕]이라든가... 비싸고 맛있는 식당들이 눈에 밟혔지만, 저는 가난한 직장인이니까, 분수에 맞는 가벼운 돈까스를 택했... 입구입니다. 이자카야 쇼부. 일본식 선술집이지만, 점심에는 식사류를 판매합니다. 여의도 대부분의 가게들이 그렇지요. 점심에는 밥 장사, 저녁에는 술 장사. 점심 메뉴가 따로 있습니다. 면류, 카레류, 덮밥류, 카츠류, 사이드메뉴. 저는 등심인 로스카츠를 주문했습니다. 동료들은 새우튀김카페, 가츠동을 주문..
이것은 간식의 신세계, 짜 먹는 홍삼 양갱 집에 이상한 게 굴러 다니기에 하나 들고 나왔습니다. 양갱은 양갱인데, 범상치 않은 포스를 뿜뿜합니다. 이름하야... 크라운 짜 먹는 홍삼양갱...ㄷㄷ 짜먹는 홍삼 양갱을 줄여서 짜갱이라고 인장을 박아놓은게 더 웃기네요. 세워서도 보고, 눕혀서도 봅니다. 이러니 저러니 해도 요상한 건 변하지 않습니다. 6년근 홍삼 농축액 사용, 타우린 함유, 간편하게 짜먹는 스틱 양갱... 특이점이라고 적어놨는데, 당황스러운 특이점들입니다. 상자를 까보니 이렇게 생겼습니다. 상당히 큰 상자에 양갱은 고작 5개. 역시... 과대 포장은 어딜 가지 않는군요. 과대 포장이든 뭐든 이제 슬슬 맛을 볼 차례입니다. 꺼내보니 뭔가 엄청 익숙한 비주얼입니다. 마치 정X장의 홍삼 액기스 같은 느낌적인 느낌... 이거 정말 이대로 괜찮..
야식은 역시 족발! 미스터 보쌈 안양 박달점에서 시켜 먹었습니다. 아내와 함께 TV를 보다가 갑자기 출출함을 느꼈습니다. 그 어떤 예고도 없이 찾아온 시장기에, 저희는 정신을 차리지 못했고, 저는 어느새 배민을 통해 족발을 주문하고 말았어요... ㅠㅠ 종종 주문해서 먹었던 미스터 보쌈에서 2인 족발 세트를 주문했습니다. 미스터 보쌈에서 보쌈은 종종 먹었는데, 족발은 처음이라 살짝 긴장했지요. 약 한 시간 걸린다더니, 생각보다 빨리 도착했습니다. 배달 받은 물건들을 싹 정리해서 찍어봤습니다. 2인분입니다. 먼저 각종 장류입니다. 무쌈이 몇 장 들어 있고, 마늘 짱아찌, 할라피뇨, 쌈장, 새우젓이 있습니다. 할라피뇨는 대놓고 맵습니다. 고기의 느끼함을 잡을 수 있지만, 그렇다고 막 먹기 좋을 정도로 만만하지는 않더군요. 족발을 주문했는데도 보쌈용 무김치를 줍니다. 올레!!..
서여의도 국회의사당 맛집 강한 고기집 : 이름이 바뀌었지만 그래도 맛있다. 점심시간에는 늘 무얼 먹을지 고민입니다. 오랜만에 제육볶음과 김치찌개가 먹고 싶어서 엉터리 고깃집을 찾아갔습니다. 그런데... 어??? 엉터리 고기가 없어졌더라구요? 이름이 바뀌어 영업 중이었습니다. 당황했지만 일단 들어갔습니다. 강한 고기집으로 이름이 바뀌었더라구요. 이름처럼 맛도 강렬한지는.... 들어가서 경험해봐야 알 수 있겠죠. 밑반찬입니다. 두부부침과 가지무침, 배추김치, 그리고 강된장. 특이하게 강된장을 주시는데, 이는 이전에 있었던 엉터리 생고기도 마찬가지였죠. 아무래도 간판만 바꾸고 영업을 계속하는 느낌적인 느낌... ㅎㅎㅎ 제육볶음을 주문하면 된장찌개가 제공된다고 하여, 주저없이 제육볶음을 주문했습니다. 저는 고기성애자니까요. 매콤하게 볶은 제육볶음이 나왔습니다. 각종 채소도 큼직하게 들..
군포 맛집 수리산두꺼비 : 고추장 숯불구이는 실패하지 않아! 가족과 함께 식사를 했습니다. 대야미 쪽에 맛있는 집이 있다고 해서 갔는데, 생각보다 한참을 산속으로 들어가야 하더라고요. 굽이굽이 산길을 따라 한참 들어가서 방문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음식을 판다고 해서 아무 의심 없이 목적지로 향했습니다. 순두부 전문, 고추장 숯불구이 수리산 두꺼비. 말 그대로 수리산 중턱에 있습니다. 주변이 산으로 둘러 싸여서 공기가 참 좋더라구요. 저희 뿐만 아니라 꽤 많은 손님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따로 임시주차장이 마련되어 있어서, 길 건너에 차를 대고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메뉴판입니다. 두꺼비 밥상... 고추장 숯불구이 밥상은 2인 이상 주문 가능하고, 1인분에 13,000원입니다. 각종 밑반찬과 고추장 숯불구이, 그리고 콩탕이 나온다네요. 찌개가 따로 없어 콩탕이 나오..
오랜만에 먹은 꽃게랑 : 역시 과자는 비려야... 갑자기 꽃게랑이 땡겨서 편의점에 다녀왔습니다. 빙그레의 효자 품목이죠. 꽃게랑... 어려서부터 정말 많이 먹었는데... 200원일 때 정말 많이 먹었는데, 어느새 1,500원이 되었습니다. 세월의 무상함이 느껴지네요... ㅠㅠ 꽃게랑 오리지널입니다. 꽃게랑 와사비도 있으니... 저는 개인적으로 와사비는 비추... 오리지널이 제일 맛있습니다. 역시 무엇이든지 간에 기본에 충실해야 좋은 법이죠. 그래서 꽃게랑도, 새우깡도 모두 기본을 제일 좋아합니다. 튀기지 않고 구워 만든 스낵이라는데... 이게 정말 가능한 건지는 모르겠네요. 그냥 튀겨낸 거 같은데...ㄷㄷ 꽃게랑이 맛있는 이유. 기름에 튀기지 않고 소금에 구웠다. 국내산 꽃게 “엑기스”만 사용한 제품이다. 국내산 꽃게가 아니라 그 꽃게로 만든 엑기스를 ..
국회의사당 맛집 이도맨숀 : 서울 미쉐린 가이드 선정 맛집의 위엄. 이도맨숀을 또 다시 찾았습니다. 이번에도 역시 [한점 소고기 정식]을 먹기 위해서지요. 매번 갈 때마다 실패하니까... 내가 무슨 체스터도 아니고 다음에는 꼭 먹고 말거야! 라니... 이 무슨...ㄷㄷ 한점 소고기 정식은 하루 40인분만 판다고 하니, 무조건 일찍 방문했습니다. 이번에는 11시 30분에 방문했어요. 2018, 2019 미쉐린 가이드 연속 선정된 이도맨숀. 네네, 그만큼 맛있다는 말이겠지요. 코리아 퐈인 다이닝! 자리를 잡고 앉아서 그토록 먹고 싶었던 그리운 그 이름, 한점 소고기 정식을 주문했습니다. 1인분에 22,000원. 지난번에 먹을 때는 20,000원이었는데, 1년 지났다고 2,000원이 더 붙었네요. 그래도 좋습니다. 맛만 있다면야, 가격이 문제겠습니까. 이도맨숀 로고가 박힌 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