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물건 즐기기/생활물품

지윤이의 첫 크리스마스 선물, 스스로 굴러가는 깜짝볼 브라이트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5. 12. 20.

토요일에는 본가에 다녀왔습니다.

지윤이를 데리고 처음으로 본가에 다녀왔네요.

100일이 지난 이후에 데리고 가려 했으나, 아내도 몸이 안 좋았고, 저도 딱히 좋은 상태가 아니었던 터라...


이제 곧 크리스마스인지라,

할아버지 할머니께서 지윤이에게 장난감을 선물해주셨습니다.

이름하여, 스스로 굴러가는 깜짝볼 브라이트!!!!

(뭔가 이름이... 긴데???)



6~24개월까지 가지고 놀 수 있는 장난감이라고 합니다.

지윤이는 아직 4개월이지만 두 달은 금방 가니까요... ㅎㅎㅎ


장난감 공인데, 건전지를 넣으면 자기 스스로 움직이는 친구입니다.

숫자와 도형, 동물, 노래를 배울 수 있다고 하는데...



정품이니까 홈페이지에 가서 등록하라고 합니다!!!!

근데... 설명서가 어디있.... 못 찾았...ㄷㄷ



흔들흔들 스스로 공이 굴러간다고 합니다.

스스로 굴러간다니.. 우리집은 좁은데... 맘껏 놀 수 있겠니...ㄷㄷ



이 장난감을 통해서 아이에게 이런 영향을 줄 수 있다고 합니다.


언어발달

감각개발

발견과 탐험

운동능력


각각 설명이 써있는데.. 과연 이걸 통해서 영어를 배울 수 있을까...ㄷㄷ

믿을 수 없....



구입했을 때 안에 있는 건전지는 성능점검을 위한 테스트용이라고 하네요.

근데.. 오타다??? 성능정검이라니....ㅋㅋㅋㅋ

건전지는 AA형 3개가 들어간다고 하네요.

얼마 전에 마트에서 잔뜩 사다놓았으니 건전지 걱정은 없습니다.



중국의 브이텍에서 만든 제품이군요.

모델명이 브이텍 7.

어쨌든 정품이라고 하니 마음 편하게 가지고 놀 수 있겠습니다.


지윤이가 가지고 놀기 전에 아빠 엄마가 테스트를 해봤습니다.



제 아이폰이 이상한가 봐요... 동영상을 찍으면.. 화밸이 엉망이네요... ㅠㅠ

어쩔 수 없는 것인가....ㄷㄷ


여튼 정신 없이 돌아다닙니다.

그래도... 그리 넓게 움직이는 게 아니라서 다행이에요.

적당한 면적에서만 움직이니까요.


우리 지윤이가 받은 첫 크리스마스 선물인데,

아기가 좋아했으면 좋겠습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