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군포 당정동 맛집 서울 전통 육개장 : 모듬수육전골이 참 맛있습니다!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7. 7. 6.

비가 주룩주룩 내리던 날 저녁, 가족들과 함께 식사를 하러 군포 당정동으로 갔습니다.

저는 처음이었는데, 아내는 몇 번 방문했던 곳이라고 하더군요.

서울 전통 육개장인데, 추어탕도 판매합니다.

 

아내는 추어탕을 먹으러 왔었다고 하네요.

 

 

식당 내부는 조명도 환하고 깔끔합니다.

꽤 넓어서 많은 손님이 들어와도 충분히 이용할 수 있을 것 같더군요.

내부에 기왓장도 있고, 전통적인 느낌이 강한 인테리어였습니다.

 

 

서울 전통 육개장이지만, 추어탕은 태성 추어탕이라는 안내가 있더군요.

설마...

평택의 추어탕 강자, 그 태성 추어탕인가...

싶다가도 그 집이 프랜차이즈를 냈을 리 없을 테니.. 뭐...ㄷㄷ

 

 

별 소리 아닙니다.

그냥 뻘 소리에요..ㄷㄷㄷ

 

 

메뉴판을 찍었습니다.

제일 왼쪽에는 국과 탕류가, 가운데에는 사이드메뉴가, 오른쪽에는 전골메뉴가 있습니다.

저희는 모듬수육전골을 주문했습니다.

아이들이 먹기에는 사골 육수가 좋을 것 같아서요.

 

 

기본 반찬입니다.

고추... 쌈장.

태성추어탕이라고 되어 있군요...

자꾸만 평택의 유명 맛집이 생각나는...ㄷㄷ

 

 

김치는 항아리에 들어 있습니다.

가위와 집게가 있기 때문에 원하는 만큼 꺼내 먹으면 됩니다.

김치가 깔끔하니 맛있더군요.

 

고기를 먹기 때문에 김치를 참 많이 먹었습니다.

역시 고기의 느끼함은 김치로 잡아야죠...ㅎㅎㅎ

 

 

고기를 찍어먹는 장입니다.

간장과 고추가루가 기본이 되고, 연겨자를 풀어서 상당히 알싸하네요.

역시 고기의 느끼함을 잡아주고, 행여 날 수 있는 소고기의 냄새를 잡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엄청난 녀석이 등장했습니다.

전골 냄비 가득하게 고기와 버섯이 올라가 있습니다.

사골 육수도 충분히 들어 있네요.

 

버섯을 좋아하기 때문에 기분이 좋았습니다.

게다가 바로 소 갈빗살도 보이고...

제가 사랑하는 비주얼입니다.

 

 

이런 음식이 맛이 없다는 건 있을 수 없는 일이죠.

분명...

이 겉 모습만으로도 충분히 공깃밥 두 그릇짜리입니다.

얼마든지 먹어줄 수 있어요!!!

ㅎㅎㅎㅎ

 

 

버섯의 숨이 죽고 사골 국물이 끓어오르기 시작합니다.

냄비를 뒤적이며 내용물을 섞어놓았는데...

고기가 정말 많이 있네요.

 

아주아주아주아주 행복한 비주얼입니다.

이런 음식이라면 얼마든지 먹어주마!!

뱃속에 거주 중인 걸신(乞神)들이 어서 내놓으라며 성화네요.

 

그래도...

전골 냄비가 끓어오르는데...

이 사진이 빠질 수 없겠죠.

 

 

마음이 급해서 바디 세팅을 못 잡는 바람에..

셔속이 빨라서 플리커 현상이 일어나는 바람에 사진이 균일하지 못합니다... ㅠㅠ

이건 아쉽지만 그래도 보글보글 맛있게 끓고 있어요!!!

->이게 가장 중요한 사실이죠.

 

전골이 맛나게 끓고 있습니다.

내용물도 엄청납니다.

 

 

소고기가 부위별로 골고루 들어 있어요.

갈비도 있고, 도가니도 있고, 살코기도 있고.

 

사골 육수도 채소가 우러나서 맛이 기가 막힙니다.

이러니 전골을 사랑할 수밖에 없는 거에요.

ㅎㅎㅎㅎ

 

 

한참 끓이다가 먹기 위해 고기와 팽이 버섯을 집어들었습니다만...

사진을 찍어야한다는 왠지 모를 사명감에 불타서 한 컷.

작은 단렌즈라 이런 사진을 찍을 수 있기는한데...

표준 줌 가지고 싶어요... 엉엉... ㅠㅠ

 

맛있습니다.

고소하고 버섯과 채소가 많아서 육수도 맛있고.

육수가 우러나고 건더기를 건져 먹은 후에는 라면사리를 넣어서 맛있게 끓여 먹으면 됩니다.

절로 어깨춤이 나는 그런 맛!!!

 

행복하죠

햄볶습니다.

 

가끔씩 아내와 함께 먹으러 가야겠어요.

가격이 좀 비싸긴 하지만, 이제 곧 복날이고 하니 몸 보신하러...ㄷㄷ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