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름휴가

충주 가족 여행 7 : 도담삼봉과 마마코코에서 커피 한 잔. 충주 여행 마지막 일정은 담양으로 넘어가서 도담삼봉을 보는 것입니다. 드디어 기나긴 1박 2일 간의 일정이 마무리 되는군요. 참으로 길었습니다. 차를 타고 이리 저리 다니고, 피로가 막막 밀려오는 그런 강행군. 여행을 계획한 사람이 무계획한 인간이다 보니... 앞으로 여행을 가기 전에는 동선을 잘 짜고 움직여야겠어요. 도담삼봉입니다. 삼봉 정도전과 관련이 깊은 바위섬이죠. 정자도 있는데, 저길 가려면 배를 타고 가야합니다. 도담삼봉도 물이 빠져서 색깔이 다릅니다. 대체 물이 얼마나 높이 올라간단 말이야...ㄷㄷ 수위가 몇 미터씩이나 움직인다니 무서울 따름입니다. 도담삼봉은 예전에 왔을 때와는 비교도 할 수 없을 정도로 번잡해졌더라구요. 아무래도 1박 2일에 나오고 이런 저런 방송에 소개된 터 같았습니다...
충주 가족 여행 1 : 숙소는 켄싱턴 리조트 충주로. 올해도 참 많이 여행을 다녔습니다. 연초에 청송부터 시작해서, 평창과 삼척. 그리고 이번에는 충주에 다녀왔습니다. 일정이 빠듯한 상황에서 켄싱턴 리조트 스위트룸을 빌렸는데, 티몬에서 풀 패키지라고 해서 스위트룸 + 조식 3인 + 능암 온천 3인 합쳐서 저렴하게 팔더라구요. 부리나케 구매하고 충주에 다녀왔습니다. 멀리서도 보일 정도로 큰 건물이더라구요. 지은 지는 오래되었지만, 그래도 관리가 잘 된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실외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체크인을 위해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실내가 깔끔하고 웅장한 느낌을 주더라구요. 오래된 리조트라서 시설이 별로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로비는 너무 깔끔하고 좋아서 덩달아 기분도 좋아졌습니다. 로비에는 기다리는 손님들을 위해 테이블과 안마의자까지 준비되어 있습니다...
대명리조트 쏠비치 삼척 뷔페 휴고스 : 비싸지만 맛은 좋네! 휴가 이야기가 계속됩니다. 이번에는 쏠비치 삼척의 뷔페 레스토랑 휴고스입니다. 밖에 나가서 식사를 하려다 뭐가 있는지도 모르고 나가는 것도 귀찮고 해서, 리조트 안에서 해결하기로 했습니다. 안에서 뭘 먹을까 보니 로비 옆에 있는 뷔페 레스토랑 휴고스가 눈에 들어오더라구요. 휴고스 외에도 여러 가지 식당이 있는데, 아이와 함께 먹으려니 뷔페가 가장 나을 것 같았습니다. 통큰 선물로 유아 무료 이벤트를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저와 아내님의 비용만 내면 따님까지 식사를 할 수 있는 거죠! 물론 1인당 비용이 결코 싸지는 않습니다만....ㄷㄷ 자리를 잡고 음식을 뜨러 갔는데, 제일 먼저 눈에 들어온 것은 바로 유아용 식기입니다. 포크, 숟가락, 컵, 접시가 잔뜩 준비되어 있습니다. 역시 아이와 함께 여행을 다니..
2019년 여름 가족여행 2 : 대명리조트 쏠비치 삼척에서 즐거운 하루 이번 여름 휴가는 평창에서 2박 3일, 삼척에서 1박 2일의 일정으로 잡았습니다. 그냥 편히 한 곳에서 3박 4일을 묵을 수도 있었지만, 그러면 너무 심심해질 것 같아서 중간에 숙소를 바꿨습니다. 계획을 짤 때는 평창에서 삼척까지 거리가 이렇게까지 멀리 떨어졌는지 몰랐어요. 기껐해봤자 한 시간 거리겠거니 했는데, 1시간 30분이 넘게 걸리다니... 어쨌든 쏟아지는 빗줄기를 뚫고 대관령을 넘어 삼척 쏠비치로 이동했습니다. 로비에서 예약 상황을 확인하고, 호텔 방을 배정 받았습니다. 제가 예약한 형식의 방은 이미 배정이 종료되어서 키즈 테마룸으로 배정 받았습니다. 그냥 예약하면 웃돈을 줘야 하지만, 방이 없었기 때문에 무료로 룸 업그레이드 받았습니다. 여행이 즐거워질 기미가 보이네요. 방은 깔끔합니다. 역시..
휘닉스 평창 워터파크 블루 캐니언에서 즐거운 시간을! 이어서 평창 휴가 이야기가 계속됩니다. 이번에는 휘닉스 평차에서 물놀이한 이야깁니다. 티몬에서 구매한 숙박권이 워터파크까지 포함이라서, 기쁜 마음으로 놀러 갔던 겁니다. 따님을 뫼시고 숙소에서 나와 워터파크, 블루 캐니언으로 향했습니다. 숙소에서 걸어서 5분 정도 걸으면 됩니다. 아무래도 아이와 함께 걷다보니 느리네요. 길가에 서 있는 블루캐니언 간판과, 블루캐니언 입구입니다. 바로 들어가는 것이 아니라, 매표소에 가서 체크인 할 때 받은 물놀이 이용권을 보여주면 됩니다. 간단한 확인절차를 거치고 입장권을 건네 줍니다. 따님과 저, 둘이 갔기 때문에 남자 입장권 2개를 받았습니다. 6세부터는 따로 들어가야 하지만 5세까지는 동반 입장이 가능하더라구요. 그래서 6세부터는 아이 돌보미 서비스였나... 뭐 그..
2019년 여름 가족 여행 1 : 휘닉스 평창에 짐을 풀다 이번 여름휴가는 강원도로 가기로 아내님과 약속했습니다. 아무 생각없이 제주도를 가려다가, 비행기 삯과 숙박비를 가늠해보니... 지금은 때가 아닌 것 같더라구요. 티몬에 휘닉스 평창 숙박 + 워터파크 패키지가 1박에 99,000원에 떠서 이틀을 예약했습니다. 붙은 날짜로 동일한 객실을 선택하니 연박처리를 해주더라구요. 그래서 2박 3일 동안 휘닉스 평창에서 잘 묵고 왔습니다. 집에서 출발해서 장장 4시간. 중간 중간 휴게소에 들러서 밥도 먹고 쉬기도 하면서 간 터라 생각보다 시간이 많이 걸렸습니다. 그래도 체크인이 가능한 3시에는 도착했네요. 산 가득 구름이 내려 앉아서 신비한 분위기를 뽐내고 있었습니다. 강원도 여행은 처음인지라 내심 기대를 많이 했는데, 숙소가 신비한 분위기 뿜뿜하고 있으니 기대치가 더..
2018년 여름 휴가 제주도 가족여행 2일차 : 섬 안의 섬, 우도 방문 여름 휴가 둘째 날 아침이 밝았습니다.이 날은 아침부터 부지런히 움직였어요.먼저 따님을 편안하게 뫼실 카시트를 대여하고,제주도에서 먹을 간식과 부식을 사러 이마트를 들렀습니다. 그리고 태어나서 처음 가보는 우도!제주도 안에 있는 또 하나의 섬, 우도에 방문하는 일정이라서 엄청 분주했습니다.일단 잠을 자고 일어난 제주 시내에서 성산포항까지 1시간 정도 거리라서...게다가 나오는 뱃시간이 있다보니 빨리 빨리 움직이고 정신 없었습니다.ㅎㅎㅎㅎ 눈을 뜨자마자 전날 사놓은 햄버거로 아침을 대충 처리하고,따님을 위해 카시트를 대여하러 아이랑제주에 방문했습니다. 여행을 출발하기 전에 집에서 카시트를 가지고 올 생각이었는데,짐도 많고 정신도 없고 해서 카시트를 놓고 왔거든요.그래서 부랴부랴 급하게 인터넷으로 검색해보고..
2018년 여름 휴가 제주도 가족여행 1일차 지난주, 남들보다 조금 이른 여름 휴가를 다녀왔습니다.이번 여름 휴가는 작년과 같이 제주도입니다.ㅎㅎㅎㅎ 해외로 나가기는 부담되고,근처로 가기는 아쉽고 하니 절충안으로 제주도에 다녀왔네요.말이 통하는 곳이 좀 더 편하기도 하니... 갈 때는 아시아나항공을 이용했습니다.최근 이래저래 말이 많은데,그래도 저희는 별 문제 없이 잘 타고 다녀왔습니다. 출발 48시간 전부터 좌석배정이 가능하기 때문에,홈페이지에 접속해서 미리 좌석을 배정했습니다.살짝 늦은 바람에 애매한 위치로 잡기는 했지만요.ㅎㅎㅎㅎ 아내님께서 다음에는 무조건 앞 자리로 배정하라고 하셔서다음 여행에는 무조건 앞 자리로 잡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제주 공항에 도착하니 노을이 지는 시간이라 노란빛이 감돕니다.웰컴 투 제주. 비행시간은 약 50분 정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