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스턴트

칠갑농산 매운맛 해물 수제비 : 매운 정도가 아냐!!! 동생이 형 먹으라고 준 컵라면, 아니 컵수제비 리뷰입니다. 오랜만에 동생 집에 놀러 갔더니, 이거 한 번 먹어보라면서 컵 수제비를 주더군요. 컵라면이야 질리도록 먹어봤지만, 컵 수제비는 또 처음이었습니다. 궁금해서 회사 점심 시간에 먹었네요. 매운맛 해물 수제비입니다. 173g, 457kcal. 양이 꽤 많습니다. 그에 비해 열량은 그리 높은 편은 아니네요. 뜨거운 물만 부어서 바로 매콤한 별미 매웃만 해물 수제비... 카피가 그리 독창적이지는 않네요. 측면 디자인은 상단 디자인과 동일합니다. 그리고 조리방법이 있네요. 뚜껑을 개봉한 후 수제비와 분말스프, 액상스프를 넣고 안쪽 선까지 끓는 물을 부은 다음, 뚜껑을 덮어 4분 후에 먹으면 된다고 합니다. 개봉 전에 포장지를 주물러서 수제비를 분리시켜주면 ..
오뚜기가 또!!! 맛의 재현이 뛰어난 오뚜기 옛날 잡채 편의점에 갔다가 신기한 게 있어서 하나 집어들었습니다.요즘 참 여러 가지 컵라면이 다 나오는데,그 선두를 달리는 것이 바로 오뚜기.얼마 전에는 마트에서 미역국 라면을 시식했는데, 의외로 괜찮더군요??ㅎㅎㅎ 그래서 이번에도 신뢰의 오뚜기라 생각하여 구매했습니다.오뚜기 간편하게 즐기는 옛날 잡채입니다. 컵라면인데, 실제로는 라면이 아닙니다.잡채에요.뭐.. 오뚜기가 옛날 당면을 팔고 있으니 그다지 어색하지는 않습니다만,잡채가 컵으로 나올 거라는 생각은 하지 못했기에 충격이 큽니다.ㅎㅎㅎㅎ 더 푸짐해진 건더기와 더 고소해진 참기름이 들어 있따고 합니다.스프 중에서 참기름의 비융이 높고,중량과 열량이 적습니다. 3분이면 조리할 수 있다는군요.그럼 어디 한 번 오뚜기 간편하게 즐기는 옛날 잡채 컵을 맛볼까요. 먼저..
오늘의 야식, 뿌려 먹는 치즈와 피자 떡볶이! 며칠 전 밤입니다.아내가 갑자기 피자가 먹고 싶다고 했습니다.하지만 11시가 넘은 시각에 어디서 피자를 사오기도 애매하고, 어쩔 줄 몰라하다가 편의점에서 파는 조각 피자를 생각해내곤 아내와 함께 편의점에 들렀죠. 그랬는데, 아내가 진열되어 있는 피자 떡볶이를 보더니 저걸 먹어야겠다는 겁니다.그래서 피자에서 피자 떡볶이로 급 선회했습니다. 더하기 피자의 풍미를 더 살려줄 치즈까지 추가했지요. 편의점에서 구매한 두 가지 아이템으로 즐긴 맛나는 야식의 세계를 알려드리겠습니다. 오늘의 주인공, 뿌려 먹는 자연 치즈(모짜렐라 치즈)와 오뚜기 피자떡볶이입니다.편의점에 가면 냉장고 한 켠에 있는 친구들이지요. 일단 조리법도 완전 간단하고 쉽기 때문에 기쁜 마음으로 들고 왔습니다. 피자떡볶이의 뒷면을 봤습니다.의미 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