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양예술공원

안양예술공원 맛집 택이네 조개전골 안양예술공원점 : 칼칼한 조개전골 오랜만에 안양예술공원에서 식사했습니다.예전에 아내가 가고 싶다고 말했던 택이네 조개전골입니다.해산물은 딱히 좋아하지 않지만, 그래도 조개류는 크게 가리지 않는 편이라서 기분 좋게 안양예술공원으로 향했습니다. 식당 전경입니다.예전 뽕잎사랑 건물이구요, 인테리어도 그리 크게 변하지 않았더라구요.주차는 대충 잘 알아서 하면 됩니다...ㄷㄷ 메뉴판입니다.바로 아래서 최대 광각으로 찍었더니..ㄷㄷ2인 38,000원.3인 48,000원.4인 58,000원.스페셜 68,000원.가격이 어마무지합니다. 특이한 건 사이드가 있는데,가격이 착하다는 거.하지만 가격이 착한 만큼 무언가 부족한 점이 있기 마련이겠죠.자본주의란 그런 것이니까... ㅠㅠ 기본 찬입니다.양배추 샐러드, 무 피클, 배추김치.어째 하나 같이 다 먹어본..
안양예술공원 팔당 한옥집 : 김치찜이 맛있는 식당이지만... 안양예술공원에서 신 나게 놀고 식사를 했습니다.아내가 몇 번 가봤는데, 맛 좋은 김치찜을 파는 곳이라고 하더라구요.저도 김치찜을 좋아하는지라 방문했습니다. 안양예술공원 공영주차장 근처에 있는 팔당한옥집입니다.차를 타고 다니면서 몇 번 보기는 했지만 방문은 처음이었습니다.아내가 제가 참 좋아할 스타일의 식당이라고 해서 부푼 기대를 안고 방문했어요. 팔당, 한옥집.이라고 이름이 있습니다.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 올 수 있습니다. 아이들과 이용하기에는 계단이 가파르다는 생각이 들 수 있으니,안전 문제를 생각한다면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저희가 앉은 방의 벽에 붙은 메뉴 사진입니다.정갈하게 잘 찍어놓은 사진이 식욕을 자극하는군요. 저희는 무엇을 먹을까 하다가 김치찜보다는 국물을 먹는 게..
안양예술공원 맛집 뽕잎사랑 샤브 보쌈 : 확장이전해서 더 깔끔해졌다! 가성비가 좋아서 종종 찾는 안양예술공원 맛집 뽕잎사랑 안양유원지점이 확장이전을 했습니다.뭐.. 이미 몇 달 된 이야기인데,그동안 몇 번이나 다니면서도 카메라를 가지고 가지 않아서 포스팅을 못하다가 이번에는 카메라를 지참했으니까... ㅎㅎㅎ 맛있게 먹고 사진을 열심히 찍어봤습니다.그래서 오늘은 뽕잎사랑 안양예술공원점을 리뷰합니다! 기존에 있던 자리에서 한 블럭, 길가로 내려왔습니다.접근성이 더 좋아져서 아무래도 더 많은 사람들이 찾게 되는 것 같습니다.오가며 입구가 보이니까 그냥 들어가게 되는 경우도 많을 거고... 저희 가족은 목적지로 삼아서 오지만,산행을 즐기고 내려오는 분들은 입구가 있으니까 들어오는 경우도 있을 것 같아요. 입구입니다.전에는 간판이 잘 안 보였던 것 같은데, 이제는 전면부에 뙇!!!..
안양예술공원 맛집 더 테라스 : 비 오는 날의 기분 좋은 식사 최근에 안양예술공원에 자주 방문했더니 계속해서 안양예술공원 포스팅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ㅎㅎㅎㅎ 비가 보슬보슬 오던 휴일 오후, 가족과 함께 식사를 하기 위해 안양예술공원 더 테라스를 방문했습니다. 적어도 1년에 한 번은 방문하는 것 같습니다. 식사도 맛있고, 분위기도 좋아서 손님 접대하기도 좋거든요. 특히 레스토랑 이름처럼 테라스가 있어서, 바깥 풍경을 즐기며 식사를 하거나 차를 마시기에 좋습니다. 게다가 이 날은 비가 내리며 운치를 더해서 더 좋았네요. 식사하기 전, 테라스를 바라보며 한 컷 찍었습니다. 비가 보슬보슬 내리는데도, 많은 분들이 테라스에 나가 경치를 즐기고 있더라구요. 저는 카메라가 비에 젖을까봐 문 밖으로 나가지는 않았습니다. 그저 식당 안에서... ㅎㅎㅎㅎ 테이블에 예쁜 꽃꽂이를 해..
안양예술공원 카페 천진난만 : 가족과 함께 방문하기 좋은 카페 요즘 안양예술공원을 자주 찾게 되는군요. 가족들과 함께 안양박물관에 갔다가, 커피를 마시기 위해 안양박물관 1층, 카페 천진난만에 들어갔습니다. 매번 오가는 길에 보기만 하다가 처음으로 방문했는데, 정말 좋더라구요. 앞으로 자주 찾을 예정입니다. ㅎㅎㅎㅎ 영업 종료하기 전에 사람이 없어서 한 번 찍었습니다. 낮 시간에는 사람들로 엄청 붐볐는데, 영업 종료할 시간이 되니까 한산하더라구요. 깔끔하게 정리를 하셔서 딱 보기에도 정갈합니다. 대낮에는.... 안양박물관 안에서 들어가는 입구에 간단한 안내문이 있습니다. 카페 천진난만은 온 가족이 소통하는 다정한 박물관 옆 카페라고 합니다. 여기에서 중요한 건 "온 가족이 소통하는 다정한"이라는 관형구입니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카페를 만들다니!..
안양박물관 김중업건축박물관 : 즐거운 체험으로 행복한 시간! 날씨가 하도 좋아서 안양예술공원에 다녀왔습니다. 안양예술공원 초입에 있는 (구)김중업박물관, (현)안양박물관입니다. 2017년 9월부터 안양박물관으로 개관했다네요. 그래서 한동안 엄청 공사를 했던 거군요. 날이 좋으니 가족 단위로 많이들 놀러 나왔더라구요. 아이들이 신 나게 뛰어놀고 있어서 보기 좋았습니다. ㅎㅎㅎㅎ 날씨가 너무 좋았어요. 하늘도 높고 파랗고. 어렸을 적에는 늘 이런 하늘만 봤던 것 같은데, 이제는 이런 하늘을 볼 수 있는 게 얼마 없다보니... 평범한 것이 가장 좋은 것이라는 생각을 다시금 하게 되었습니다. 저 멀리 관악산도 깔끔하게 보이네요. 미세먼지가 많은 날은 저 산이 보이질 않았는데... 안양박물관 안에 예전에는 그저 텅 빈 공간이었는데, 이것저것 체험전시 공간으로 바꿔놓았더라구..
2018년 5월 20일. 김중업건축박물관 모처럼 날이 너무 좋아서,가족과 함께 안양예술공원 안에 있는 김중업 건축 박물관에 다녀왔다.하늘이 예뻐서 연신 셔터를 눌렀다. 하지만 대부분 비슷한 사진이라 남긴 사진은 몇 장 없어서 아쉬울 뿐. 김중업 박물관 후문으로 들어서 한 컷.아이들이 신 나게 놀고 있다. 미세먼지 없이 푸르른 하늘이 얼마만인가.어렸을 때는 당연하게 생각했던 것이 이렇게 소중한 것임을 다시금 깨닫게 되었다. 같은 사진이지만, 구도를 다르게 하여 찍었다.맑은 하늘을 더 많이 담고 싶어서. 김중업 건축 박물관 본관을 보며 관악산과 함께 담았다.하늘이 워낙 아름다워서 감탄하며.
안양 예술공원 맛집 점엽 : 눈이 번쩍 떠지는 생선의 맛!! 지난 주말, 저녁밥으로 무엇을 먹는 것이 좋을까 고민을 하다가, 친구가 미리 가서 밥을 먹는데, 완전 맛있다는 곳이 있어서 갔습니다. 안양 예술공원 깊숙이 자리 잡은 점엽입니다. 오가며 몇 번 보기도 했고, 호기심이 동해서 가격표도 보았던 음식점인데, 그때는 가격이 비싸다는 생각이 들어서 가지 못했습니다. 이번에는 친구의 추천도 있고 하니 속는 셈 치고 한 번 들어갔어요. 한 점 한 점, 점엽. 2층은 커피와 차를 즐길 수 있는 카페고 1층은 식당인 모양입니다. 간판에 그렇게 써있으니 그런가 봐요. 입구에 뭔가가 있군요. 식사 후에 커피와 아이스크림을 나름 저렴하게 먹을 수 있다는 광고입니다. 오후 3시까지 이벤트니까, 저녁을 먹으러 들어간 우리 가족과는 일절 관계 없는 이야기군요. 아쉽네요. 오후 3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