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시쪙10

충정로역 수제햄버거 맛집 버거1984 : 건강한 맛의 햄버거, 아아주 맛있게 잘 먹었다! 언제나 고민인 점심시간. 지날 때마다 한 번은 가야겠다고 생각했던 햄버거 가게에 손님이 별로 없더군요. 옳다구나 싶어서 바로 들어가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버거 1984입니다. 매장 밖에 버거 가격표가 있습니다. 1984버거 5,800원 치즈에그 버거 6,300원 베이컨치즈 버거 6,800원 SUPER1984 버거 7,200원 더블버거 8,800원 치킨 버거 6,500원 수제버거인데 가격이 그리 비싸지 않다는 생각이 드네요. 수제버거라고 하면 으레 만원 가까이한다고 생각해서 그런가... 인테리어는 깔끔합니다. 화려하지는 않지만 깔끔하게 햄버거 가게라는 걸 잘 보여주고 있네요. 그 와중에 반가운 이케아 액자... ㅎㅎㅎ 메뉴판입니다. 문앞에 있는 간판에는 버거류만 있었는데, 매장 안에는 사이드도 있네요... 2020. 7. 6.
군포 맛집 이향원 : 배 부르게 잘 먹었다! 집에서 안양으로 나가는 길에 있는 중국요리 전문점이 보였습니다. 아내와 무엇을 먹을까 하다가 아내가 눈앞에 보이는 식당이 있어서 들어갔습니다. 산본 고가도로 근처에 있는 중화요리 전문점 이향원입니다. 멀리에서도 한눈에 뙇 들어오는 빨간 간판이 인상적입니다. 사진은 못 찍었지만 여성분이 대표 주방장인 것 같습니다. 문 옆에 커다랗게 사진이 붙어 있더라구요. 이향원 입구입니다. 저희의 방문을 반기듯 문이 활짝 열려있습니다. 사실 저녁시간도 살짝 빗긴 애매한 시간이라 저희가 마지막 손님이었어요. 그래도 참 친절하게 맞아주셨습니다. 기본 반찬입니다. 깍두기와 단무지. 둘 다 무로 만든 반찬이군요. 자차이가 나올 줄 알았는데 따로 주시지는 않으시더라구요. 어차피 짜장에는 이 정도 반찬이면 충분하니까 문제는 없습니.. 2020. 5. 12.
안양중앙시장 곱창골목 안양집 : 맛있게 잘 먹었다!! 무엇을 먹을지 매일 고민입니다. 맛있는 걸 먹고 싶은데, 같은 걸 먹고 싶지는 않고... 이번에는 아내님께서 순대볶음이 땡긴다고 하셔서 바로 배민으로 주문했습니다. (우리가 무슨 민족입니까!!!!! 게르만...ㄷㄷ) 저희 집과는 꽤 먼 곳인데도 배달이 되더라구요. 최저 16,000원 이상이면 배달 가능입니다. 순대곱창볶음 2인 + 볶음밥 1인. 17,000원에 배달료 3,000원 해서 20,000원입니다. 주말 저녁에 시킨 터라 도착까지 한 시간 정도 걸렸습니다. 그래도 배달하시는 분께서 친절하셔서 기분이 좋았습니다. 식탁위에 준비를 했습니다. 생각보다 양이 많네요. 아내와 둘이 먹어야 하는데 양이 많아서 놀랐습니다. 볶음밥도 1인분이라기엔 과분한 양이더군요. 사진이 참 맛 없이 나왔는데, 당면도 있고 .. 2020. 3. 16.
당정동 고구려 숯불갈비에서 양념황제소갈비살 먹었습니다. 얼마 전에 포스팅했던 당정동 고구려에서 양념황제소갈비살을 먹었습니다. 지난번 포스팅에서는 생소갈비살을 다뤘는데, 계속해서 이 양념구이가 먹고 싶어서 결국 다시 다녀왔네요. 양념되지 않은 생소갈비살도 맛있었는데, 양념을 하면 얼마나 더 맛있을까요. 그냥 막... 침이 꼴딱꼴딱... ㅎㅎㅎ 얼마 전의 포스팅에 다른 내용은 다 있으니까, 바로 먹는 사진으로 넘어가겠습니다. 저희가 주문한 건 특선 4번. 양념황제소갈비살 800g입니다. 가격은 48,000원. 그냥 보이는 것만으로도 맛있어 보이죠. 마늘이 듬뿍들어갔네요. 누린내, 비린내는 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뭐, 지난번에 먹은 생소갈비살도 잡내 없이 맛있었던 기억이 있으니, 그저 기대 만발!!! 피아노줄 석쇠 위에 올려서 잘 구워줍니다. 양념이 배어 있으니.. 2020. 1. 10.
광명 롯데 아울렛 코코로벤또 : 요일 할인으로 든든하게 한 끼! 광명 롯데 아울렛에 자주 찾습니다. 퇴근할 때 영등포에서 광명역 가는 셔틀 전철을 타면 7시 20분 정도에 떨어지는데, 가족들이 광명 롯데 아울렛에서 시간을 보내게 하고 그리로 가서 만나곤 하거든요. 아예 식사까지 마치고 집에 들어가는 거라, 여러 모로 편리한 점이 있습니다. 광명 롯데 아울렛의 식당들은 가격이 조금 있는 편인데, 이번에 가 본 코코로벤또는 요일별로 할인 이벤트를 하더라구요! 그래서 즐거운 마음으로 이용해봤습니다. 할인이라니까 왠지 득 보는 느낌이었거든요. ㅎㅎㅎㅎ 코코로벤또의 입구입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지만 도시락 전문점이군요. 마음 도시락...이라. 제가 한 번 이용해보겠습니다. 매장 앞에 각 음식의 사진과 간단한 설명이 있으니, 이용을 한다면 미리 보고 결정을 하고 들어가는 것도.. 2019. 12. 24.
안양 맛집 백미 옛날갈비 : 저렴한 가격의 맛난 돼지갈비 먹었습니다. 어째 최근에 고기 먹은 포스팅을 엄청 하는 것 같습니다. 하긴, 언젠가부터 제 블로그는 그저 밥 먹고 뒤룩뒤룩 살 찐 걸 자랑하는 블로그가 된 것 같네요. 뭐... 마땅히 먹는 거 외에 포스팅할 만한 소재를 못 잡는 제 탓이죠. 어쨌든 이번에도 돼지갈비입니다. 먹은 지는 좀 됐는데, 게을러서 또 포스팅이 한 발 늦게 나오는군요. ㅎㅎㅎㅎ 백미 옛날갈비 안양본점입니다. 안양여고 사거리에 위치하고 있어요. 차를 타고 가면 가는 방향에 따라 유턴해서 들어가야 합니다. 주차장은 넓어서 좋은데, 들어가는 게... 가능하면 유턴 안 하는 방법으로 해야 들어가기가 편합니다. 2층에 입구가 있기 때문에 계단을 올라가야 합니다. 들어서면 백미 옛날갈비 카운터가 나옵니다. 벽에는 숯의 효능에 대한 글이 있네요. 궁금하면 .. 2019. 11. 25.
인천 맛집 고메돈까스 : 맛있다. 맛있는데 너무 기다렸다. 지난 주말, 친구와 친구 딸래미. 그리고 저희 부녀는 함께 인천의 어린이 과학관에 다녀왔습니다. 인천 어린이 과학관에 대한 포스팅은 조만간 하겠습니다. (과연 언제가 될 것인가...ㄷㄷ) 과학관 구경을 끝내고 난 뒤, 출출해진 배를 부여잡고 과학관에서 가장 가깝다는 돈까스 전문점으로 이동했습니다. 저희 따님이야 뭐, 두 말할 필요 없이 돈까스를 좋아하시고, 친구의 딸도 돈까스를 잘 먹는다고 해서요. 운전해서 3분 거리라고 해서 갔는데, 생각보다 길이 험해서 5분도 더 걸린 것 같습니다. 네비가 길을 이상하게 알려주는 바람에... ㅠㅠ 고메 돈까스는 주차장이 꽤 넓은 데도 불구하고, 차가 꽉꽉 들어차서 주차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아무리 주말이라도 그렇지, 저희가 도착한 시각이 오후 2시 20분을 넘겼는데.. 2019. 11. 1.
국회의사당역 맛집 서울탕반 : 고소한 국물이 좋은 국밥. 슬슬 날씨가 추워지기 시작했습니다. 낮은 그럭저럭 따뜻하지만,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 바람이 불기 시작했어요. 이번에 소개하는 식당은 이렇게 쌀쌀한 바람이 부는 날에 방문하기 좋은 곳입니다. 뜨끈하고 고소한 국밥을 파는 식당이거든요. 지난 2019년 6월 24일에 개업했다는 서울탕반입니다. 건물 밖에서 한 컷. 예전에 포스팅한 적이 있는 파스타 전문점 푸실리가 영업을 종료하고 그 자리에 서울탕반이 들어섰습니다. 글씨가 궁서체인 것 같습니다. 곰탕과 불고기가 주력인 것 같구요, 지난 6월 24일에 개업했다는 현수막을 걸어놓았습니다. 음식 가짓수는 몇 가지 안 됩니다. 일단 안주로 먹는 수육. 그리고 밥으로 먹는 서울탕반, 도가니탕반, 특별탕반, 탕반, 떡국, 불고기가 있네요. 불고기는 2인분 기준으로 주문할.. 2019. 10. 31.
안양예술공원 맛집 명촌 두루치기 : 두루치기로 건물을 올리다니!! 안양예술공원 안에는 여러 음식점이 있습니다. 한식, 일식, 양식, 퓨전 등등. 참 많은 음식점이 있는데, 안양에 와서 살면서 자주 찾던 두루치기, 칼국수 맛집이 있습니다. 쓰러져 가는 건물에 젊은 사람들이 하는 음식점이었는데, 그곳이 바로 명촌 두루치기. 가격이 매우 착하고 맛도 괜찮아서 자주 갔던 곳인데, 매운 음식이다보니 따님과 함께 하기가 마뜩잖아서 멀리했습니다. 아아아주 오랜만에 따님을 뫼시고 칼국수를 먹으러 찾아갔는데, 어머, 제가 아는 그 건물이 없어진 겁니다. 대신 으리으리한 3층짜리 건물이 올라갔더군요. 두루치기와 칼국수를 팔아서 건물을 올리셨구나!!! 멋진 성공이네요. 역시 음식 장사는 박리다매인가... 건물 전면입니다. 신축확장을 했다고 현수막이 붙어 있습니다. 신축확장 밑에 있는 사진.. 2019. 10. 24.
군포 당정동 맛집 소 플러스 : 돼지보다 소가 맛있는 경험은 처음! 군포 당정동에 얼마 전에 생긴 식당인데, 매번 보기만 하다가 크게 욕심을 내서 다녀왔습니다. 군포 당정동 소 플러스입니다. 한세대 옆에 크게 자리하고 있는데, 이 자리가 안 좋은지 매번 식당이 들어섰다 망하고, 들어섰다 망하곤 했거든요. 그런데 이번에 들어온 소 플러스는 늘 사람이 북적이고 장사가 잘 되는 것 같아서, 언제고 꼭 한 번 가봐야지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저녁시간에 갔더니 대기표를 받아서 기다려야 하더라구요. 앞에 다섯 팀이나 대기하고 있어서 꽤 오랜 시간을 기다렸습니다. 건물 밖에 대기자용 의자가 있어서, 가족끼리 앉아 이야기를 나누며 우리 차례를 기다렸습니다. 소고기 전문점인 줄 알았는데, 돼지고기도 팔고 있습니다. 가격이 좀 비싸다고 생각될 수 있는데, 양을 생각하면 그리 비싼 편이 아닙.. 2019. 8.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