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식

서여의도 김밥 맛집 취향존중 라면김밥 : 세상에 달걀말이 김밥이라니! 점심을 먹으러 정우빌딩 지하로 내려갔는데,기존에 보지 못했던 새로운 식당이 문을 열었더라구요.궁금한 마음에 안을 들여다보니 세상에!분식점이었습니다. 매장이 좁긴 하지만,안에 사람들이 그득해서 맛있게 라면과 김밥을 먹고 있더라구요.그래서 동료와 함께 딱히 땡기는 게 없다면 이곳에서 라면과 김밥을 먹자고 했습니다. 동료도 흔쾌히 허락했고,장장 20분을 기다려 안에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라면과 김밥만 팔아서 테이블 회전이 빠를 거라 생각했는데,완전한 오산이었습니다.ㅠㅠ 줄 서서 기다리며 창문에 붙어 있는 메뉴를 봤습니다.이제 이 메뉴에서 먹고 싶은 음식을 고르고 안에 들어가서 바로 주문을 넣으면 되는 겁니다.라면이니까.. 주문하면 금방 나오겠지요? 크게 김밥류, 주먹밥류, 라면류, 볶이류가 있습니다.김밥과 ..
국회의사당역 맛집 참사랑 분식 : 가성비가 좋은 분식집 오랜만에 동료들과 함께 분식을 먹으러 갔습니다.저는 종종 방문하곤 했는데,참사랑 분식에 안 가본 동료가 있어서 데리고 함께 갔네요. 참사랑 분식은 워낙 양이 많아서 혼자 가서 힘겹게 먹고 나오는지라...여럿이 가면 여러 가지 음식을 먹을 수 있을 것 같아서 기쁜 마음으로 안내했습니다.ㅎㅎㅎㅎ 지하 1층으로 내려가면 참사랑 분식이 있습니다.안쪽에 있기 때문에 잘 봐야 하구요,출입구 밖에서는 안이 잘 안 보이니까, 안에 들어가서 자리가 있는지를 살펴 봐야 합니다. 입구 옆에는 메뉴판이 있습니다.라면류와 식사류로 나뉘고,요일 메뉴가 따로 있습니다. 저희는 김밥, 라볶이, 김치볶음밥, 만두라면을 주문했습니다.세 명이 가서 4개나... ㅎㅎ 분식점인데, 반찬이 여러 가지가 나옵니다.보통 분식집에서는 배추김치와 단..
국회의사당 맛집 참사랑 분식 : 어마무시한 양의 김치볶음밥 점심시간에는 늘 뭘 먹을지 고민을 합니다.이번에는 동료가 안내를 해서 회사 근처 지하의 분식집으로 향했습니다.김치볶음밥이 맛있다고 하더라구요. 참사랑 분식입니다.노란색 간판이 한눈에 들어오기 때문에 찾아가기 쉽습니다.그 옆의 노래방은... 파트라슈...멍멍멍...ㄷㄷ(이거 알면 뇐네...ㄷㄷ) 아이폰의 줌을 보여드리겠습니다!!!!어어어어어어어...화질 열화가 어마무지하지요.뭐....분식집인데, 오늘의 메뉴가 있습니다. 제가 갔던 날은 소고기 카레였군요. 기본 반찬입니다.분명 분식집에 왔는데 백반집 같은 느낌이 드는 반찬입니다.희한한 건 콩나물 무침에 오이와 게맛살이 들어 있습니다.처음 본 조합인데, 맛이 있었어요. 좋았습니다.그래서 엄청 많이 먹었...ㄷㄷ 국물로 북어국을 주십니다...ㄷㄷ진짜 여기 분식..
서여의도 종로 김밥에서 참치 와사비 김밥 도전! : 눈물 나는 김밥이란 이런 것이다! 동료들과 함께 김밥을 먹으러 갔습니다.서여의도에는 분식집도 많지 않아서 김밥 한 줄 먹으려면 편의점을 찾든가...뭐 그래야 하지요. 회사 근처 LG 에클라트 1층에 종로김밥이 있어서 그리로 갔습니다. 종로김밥...참 오래된 것 같아요.간판에서 느낌이 오지요. 홀은 좁습니다.테이블도 6개 뿐이고.그래서 포장을 많이들 해갑니다. 특히 김밥 한 줄, 한 줄, 한 줄.가난한 직장인들은 점심도 김밥 한 줄로 때우는 일이 다반사죠... ㅠㅠ 한쪽 벽에는 커다란 메뉴판이 붙어있습니다.새로운 메뉴도 출시되었다는 안내가 붙어 있군요. 요즘은 분식도 가격이 많이 올라서 한 끼 식사나 분식이나 비슷한 가격대를 유지하고 있죠.어쩔 수 없는 현상이지만, 그래도 김밥 한 줄에 천원이었던 때가 그립습니다. 자리에 앉은 후,테이블 ..
아내와 함께 만든 라볶이! : 맛있게 매콤한 즐거운 분식 아내와 함께 라볶이를 만들었습니다.자주 만들어서 먹는데, 먹을 때마다 정말 맛있어요. 오늘의 준비물입니다.꽤 많지요??그렇다고 지금 꺼내놓은 모든 재료를 사용하는 건 아닙니다. 라면, 어묵, 당면, 떡국 떡, 통조림 햄, 고추가루, 고추장, 양파 반 개가 준비되었습니다. 라볶이의 주인공이죠.라면입니다!!!저희 부부는 오뚜기가 착한 기업이라는 기사가 나오기 전부터 진라면만 먹었...ㄷㄷ왠지 신라면보다 진라면이 좋더라구요.매운맛, 순한맛 고르는 재미도 있고. 어묵입니다.마트에서 유통기한이 얼마 남지 않은 친구로 25% 더 싸게 업어왔어요. ㅎㅎㅎㅎ어묵탕용 비법스프가 몇 포 들어 있어서 요긴하게 써먹었습니다. 라면 1개로는 양이 부족한 듯 해서, 전에 먹다 남은 자른 당면을 준비했습니다.약 1/3 정도 남아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