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시

반월호수 맛집 스시카페엔 : 분위기 좋고 맛있는 일식 전문점 가족 행사가 있어서 식사를 하고 왔습니다. 어디가 좋을까 고민하다, 작년에 새로 문을 열었다는 스시카페엔으로 정했습니다. 포털에서 검색해봐도 아직까지 많은 리뷰가 없어서 반신반의했지만, 결과적으로 매우 잘 결정한 일이었습니다. 대식구가 모여서 갔기 때문에 룸으로 예약했고, 2층으로 안내 받아서 식사했습니다. 당일에 2층은 저희 밖에 없어서 마음 편하게 식사할 수 있었습니다. 안내 받은 방으로 갔더니 이미 준비가 완료되어 있더라구요. 사람이 많다보니 테이블도 여러 개를 붙여서 준비해주셨습니다. 방을 통째로 쓰다보니 다른 손님들의 눈치를 보지 않아도 되어 좋더군요. 기본 찬입니다. 락교, 단무지, 생강, 와사비, 된장, 편마늘과 고추. 그리고 개인에게 지급(!)된 샐러드와 초장, 간장입니다. 초장은 잘 나왔..
쿠우쿠우 광명점 : 태어나서 처음으로 가본 쿠우쿠우 아내와 몇 번... 쿠우쿠우에 가려고 도전을 했지만, 그 때마다 잘 안 됐거든요. 그런데 지난 주말에 드디어 쿠우쿠우에서 저녁 식사를 했습니다. 조금 이른 시간에 갔더니 자리가 있어서... ㅎㅎㅎ 범계점은 건물 안이 좁고 답답한 느낌인데, 쿠우쿠우 광명점은 한쪽이 창문으로 트여있어서 훨씬 밝고 깨끗한 느낌이었습니다. 쿠우쿠우 광명점이 있는 건물 지하 주차장은 너무 협소해서 주차를 할 수 없더군요. 들어갔다가 그대로 차를 돌려 나와서 바로 근처에 있는 공영 주차장에 차를 세웠습니다. 엘리베이터를 타고 3층으로 올라가니 바로 입구가 나오더군요. 5시가 되지 않은 상황인데도 저희 앞에 몇 팀이 대기 중이었습니다. 그래도 다행인 건, 두어 팀만 기다리면 되는 상황이라서 대기 시간이 그리 길지 않았습니다. 아내와..
갓파스시 남포점 : 처음 경험해본 갓파스시. 뭔가 복잡해! 지난 1월 1일.신년 부산여행 이틀째.저희 가족은 부산에 있는 지인을 만났습니다.우리 부부의 대학 선배면서 결혼식 주례를 봐주신 목사님이 부산에 계시거든요. 아침에 느즈막히 일어나서 12시가 다 되어 체크아웃을 하고,숙소 근처의 파리 바게트에서 간단하게 요기를 했습니다.곧 선배 가족과의 약속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점심 식사를 어디서 할까 하다가, 선배님의 자제분들께서 갓파스시를 좋아한다고 해서 가봤습니다.아내도, 저도 갓파스시는 첫 방문이라서 뭐가 뭔지 몰랐어요. 갓파스시 남포점에 도착했는데,사람들이 엄청 많이 있더군요.점심 먹기에는 애매한 시간(오후 2시)였는데도요. 일단 안에 들어가서 대기했습니다.그래도 그리 오래 기다리지는 않았습니다.약 10분 정도?? 기다리면서 뭐 할것도 없고 하니 셔터질이나....
서여의도 맛집 회통령 스시 : 킹크랩으로 회식 했습니다. 오랜만에 파트 회식을 했습니다. 팀장님과 저희 파트해서 총 다섯 명. 조촐한 회식이었는데, 먹은 음식은 조촐하지 않았어요. 무려 킹.크.랩. 우워어어어. 어마무지한 놈을 먹었습니다. 며칠 전부터 동료가 랍스타 랍스타 노래를 불렀는데, 팀장님께서 랍스타 말고 킹크랩을 사주셨네요. 개인적으로 랍스타보다 킹크랩이 먹을 것도 더 많고, 맛도 좋은 것 같습니다. 회사 근처에 새로 생긴 수산물 식당(!)이 있는데, 그곳에서 킹크랩을 판다고 하더군요. 업무가 끝나고 바로 달렸습니다. 한두 달 전에 "크래프트웍스" 포스팅을 했는데, 바로 그 자리에 생겼습니다. 크래프트웍스가 오래 못 갈 거라고 생각은 했지만, 이렇게 빨리 사라질 줄은...ㄷㄷ 여튼 덕분에 킹크랩을 먹게 되었으니 좋아해야 하는 건가요...ㄷㄷ 메뉴판입니..
안양 예술공원 맛집 점엽 : 눈이 번쩍 떠지는 생선의 맛!! 지난 주말, 저녁밥으로 무엇을 먹는 것이 좋을까 고민을 하다가, 친구가 미리 가서 밥을 먹는데, 완전 맛있다는 곳이 있어서 갔습니다. 안양 예술공원 깊숙이 자리 잡은 점엽입니다. 오가며 몇 번 보기도 했고, 호기심이 동해서 가격표도 보았던 음식점인데, 그때는 가격이 비싸다는 생각이 들어서 가지 못했습니다. 이번에는 친구의 추천도 있고 하니 속는 셈 치고 한 번 들어갔어요. 한 점 한 점, 점엽. 2층은 커피와 차를 즐길 수 있는 카페고 1층은 식당인 모양입니다. 간판에 그렇게 써있으니 그런가 봐요. 입구에 뭔가가 있군요. 식사 후에 커피와 아이스크림을 나름 저렴하게 먹을 수 있다는 광고입니다. 오후 3시까지 이벤트니까, 저녁을 먹으러 들어간 우리 가족과는 일절 관계 없는 이야기군요. 아쉽네요. 오후 3시..
서여의도 동해도 스시 본점에서 점심 식사했습니다. 올해 들어 두 번째 방문한 동해도 스시입니다.이번에도 동료들과 함께 회식을 위해 들렀습니다.역시 회식은 깔끔한 점식 회식이 최고죠. 언젠가 봤던 것 같은 사진이지만 엄연히 다릅니다.그때는 사용한 카메라도 후지 X100S였어요. 지하로 내려가 입구로 들어갑니다.이미 일행은 다 들어갔고, 저는 사진을 찍기 위해 밖에서... ㅎㅎㅎ 가장 중요한 가격표!서여의도 동해도 스시 본점의 가격은 다음과 같습니다.평일 점심 21,900원.저녁, 주말, 공휴일 22,900원. 1천원 차이네요.뭔가 다른 초밥이 나오려나...지금까지는 점심에만 방문했기 때문에 모르겠네요. 자리를 잡고 앉은 뒤에 따뜻한 물부터 받습니다.스시는 느끼하니까, 녹차로 입을 헹궈야해요. 바로 이분입죠.현미녹차가 무한리필!!!! 오오옷.얼마든지 마실 ..
42팩토리 : 저렴하고 맛있는 서울역 맛집 회식이 있었습니다.같은 파트의 동료들과 함께 먹었는데요,분위기가 참 좋은 식당이었습니다. 서울역 4번 출구로 나와서 숭례문 방향으로 조금 걸어 올라가 대우사약국 골목으로 들어가면 바로 나오는 건물 2층입니다.골목이 어둡고 스산해서 당황스러웠는데, 식당의 인테리어는 횟집(!)에 어울리지 않는 밝고 현대적인 느낌이었습니다. 스시와 사시미 전문점, 42팩토리 간판입니다.42팩토리는 사시미의 음차!!! 사장님의 센스가 돋보이는 작명이라고... 그렇다고..생각합니다. 카메라를 안 가져가서 아이폰으로 찍은 사진 뿐이라...화질이 좀 안 좋습니다. 아.. 정말 카메라를 가져갔어야 했는데...ㅠㅠ아쉽네요. 회식이다보니 천천히 갖은 음식을 다 시켜 먹었습니다.정말 배 터지게 먹었지요. 제일 처음에 나온 것은 기본으로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