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카페 둘러보기

더 벤티 서여의도점 : 1리터에 달하는 커피가 고작 1,500원이라니!!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7. 7. 19.

며칠 전 정우빌딩에서 점심 식사를 마치고 올라오는데,

사람들이 웅성웅성 모여 있더군요.

대체 뭐지? 싶어서 봤는데, 어마무지한 일회용 컵 위에 도너츠를...ㄷㄷ


너무 궁금해서 저도 동료들과 함께 찾아가봤습니다.

더 벤티 서여의도점입니다.



카페에 대한 정보를 따로 가지고 있는게 아니어서 몰랐는데,

에릭남이 모델이군요.

아메리카노가 무려 1,500원.

매우 저렴한 가격이네요.


일단 가격은 합격입니다.

가벼운 제 주머니 사정에 딱 어울리는 가격이군요.

(그냥 회사에서 믹스 타 마셔...ㅠㅠ)



메뉴가 한쪽 벽에 붙어 있습니다.

참 여러 가지 음료를 판매하는데,

가격대가 그리 높지 않네요.


아무리 비싸도 3,500원이 최고입니다.

호오...

가성비로 승부하는 것인가.



매장은 뭔가 분위기 있습니다.

내부가 좁은데다 테이크 아웃 전문점이라서 분주한 느낌은 들지만,

그래도 맛만 좋으면 되는 거죠 뭐.



사람들이 들고 다니는 컵이 궁금해서 저희도 도너츠를 추가했습니다.

아메리카노는 1,500원.

오리지널 도너츠는 1,000원.

합이 2,500원.


거의 1리터에 가까운 커다란 커피에 도너츠까지 해도 가격이 ㅎㄷㄷ하네요.

이디야도 기본 사이즈 커피가 2,600원인가 하는데...

ㄷㄷㄷ


가성비는 정말 최고인 것 같습니다.

나름 가성비가 좋다는 빽다방도 2천원인데...ㄷㄷ



사무실로 들고 와서 한 컷.

에릭남이 더 벤티에 퐁당 빠졌다고 합니다.

네네, 그러시군요.


우결할 때 몇 번 봤는데,

참 여자들이 좋아할 만한 친구인 것 같습니다.

부럽다....(응?)



오리지널 도너츠입니다.

커피 맛이야 뭐...

양이 많은데도 묽지 않고 진해서 좋은데,

도너츠는 호불호가 갈리겠군요.


저는 일단 불호.

투명해서 몰랐는데, 시럽이 한 바퀴 둘러있어서 끈적거리네요.

아쉬운 점입니다.

이건 정말 아쉬운 점이에요.


그래도 커피가 양도 많고 맛도 좋아서 자주 찾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자주 찾을 것 같아요.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