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C750R

기계식 키보드 Leopold FC750R PD 그라파이트 화이트 한글 갈축 구매했습니다. 집에서 쓰다가 키압 때문에 레오폴드 FC750R PBT 흑축을 판매하고,회사에서 사용하던 레오폴드 FC900R PBT를 집에 가져와서 사용했습니다.자연스럽게 회사에서는 키보드는 구석에 굴러다니던 번들 키보드를 들고 와서 사용하게 되었죠. 그랬더니...일을 하기 싫어질 정도로 타이핑 작업이 재미 없어졌습니다...ㄷㄷ손가락에 감기는 맛이 없어서 키보드 만지기가 싫어질 정도로... 고작 2년 동안 기계식 키보드를 썼다고 번들 키보드는 치기도 싫어질 정도라니...저도 참 웃긴 녀석입니다. 그래서 다시 기계식 키보드를 들여야겠다고 생각했는데,레오폴드 홈페이지에서 10주년 기념 모델들이 우후죽순으로 쏟아져나오더군요.여러 가지 모델이 나왔는데,기존에 사용하던 키스킨과 팜레스트를 그대로 사용할 생각이라서 FC750R ..
기계식 키보드 레오폴드 FC750R PBT 흑축, 그동안 고마웠어. 잘가. 안녕. 레오폴드의 기계식 키보드를 2개 사용하고 있었습니다.하나는 101키인 Leopold FC900R PBT 갈축이고,다른 하나는 87키 텐키리스 키보드인 Leopold FC750R PBT 흑축입니다. 지난 2년동안 참 잘 사용했는데,흑축은 쓸수록 더욱 힘들어지더군요.저는 시간이 지날수록 나이를 먹고 늙어가는데,키보드의 반발력은 여전하니... ㅠㅠ 저에게 반항하는 키압을 이기지 못해 결국 중고로 내보내게 되었습니다.그래서 곱게 단장해서 사진을 찍어줬네요.박스도 깔끔하게 잘 관리하고 있었으니 파는 데 문제가 될 건 없습니다.다만 투명 플라스틱 케이스가 깨져버려서... ㅠㅠ 키스킨도 있어서 먼지 유입을 최소화했습니다.덕분에 깔끔하게 잘 쓸 수 있었어요.불의의 사고도 미연에 방지하는 역할을 하구요. 케이블 타이로 ..
[개봉기] 기계식 키보드 레오폴드 FC750R Tenkeyless 흑축(리니어) 올해 초, 회사 동료와 오랜 친구의 꾐(!)에 넘어가 레오폴드 FC900R PBT 갈축을 구매했습니다.정말 잘 쓰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집에서 썼지만 집보다는 회사에서 더 오랜 시간 키보드를 만지기 때문에 회사에서 사용을 하고 있지요.그런데... 기계식 키보드를 쓰다보니...집에 있는 1만원짜리 키보드는... 영... 쓰는 것 같은 기분이 안 들더라구요. 집에서 글도 써야 하는데.. 키보드 감각이 영 아니다보니,집에서는 아무것도 안 하게 되더라구요. 그래서.. 아내님의 허가를 득하여 FC750R을 하나 더 들이게 되었습니다.회사에서 사용하는 갈축은... 은근히 오타가 많아서, 압력이 좀 더 세다는 흑축으로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레오폴드 홈페이지(http://www.leopold.co.kr)에서 구매했습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