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숯불고기

군포 맛집 수리산두꺼비 : 고추장 숯불구이는 실패하지 않아! 가족과 함께 식사를 했습니다. 대야미 쪽에 맛있는 집이 있다고 해서 갔는데, 생각보다 한참을 산속으로 들어가야 하더라고요. 굽이굽이 산길을 따라 한참 들어가서 방문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음식을 판다고 해서 아무 의심 없이 목적지로 향했습니다. 순두부 전문, 고추장 숯불구이 수리산 두꺼비. 말 그대로 수리산 중턱에 있습니다. 주변이 산으로 둘러 싸여서 공기가 참 좋더라구요. 저희 뿐만 아니라 꽤 많은 손님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따로 임시주차장이 마련되어 있어서, 길 건너에 차를 대고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메뉴판입니다. 두꺼비 밥상... 고추장 숯불구이 밥상은 2인 이상 주문 가능하고, 1인분에 13,000원입니다. 각종 밑반찬과 고추장 숯불구이, 그리고 콩탕이 나온다네요. 찌개가 따로 없어 콩탕이 나오..
서여의도 맛집 영등포 마약냉면 2호점 : 뜨끈하고 시원한 칼국수 뭘 먹을까 고민하다가 영등포 마약냉면 2호점에 고기국밥을 팔던 것을 기억하고 찾아갔습니다. 그런데 아뿔싸!!! 고기국밥은 이제 더 이상 만나볼 수 없게 되었다고 합니다. 대신 칼국수를 시작하셨다고... 숯 불고기에 싸 먹는 칼국수가 무려 6,000원이라고 합니다. 주력인 냉면보다 싸네요! 그렇다면 당연히 먹어줘야죠. 더 이상 고민할 것이 뭐 있습니까. 가격도 착하고 고기도 주는데!! (고기는 언제나 옳아!!) 고기국밥이 사라진 아쉬움을 뒤로하고 칼국수를 주문했습니다. 12시 30분 정도라 손님들이 많이 빠진 상태라서 금방 주문한 칼국수가 나왔습니다. 참 단출한 구성입니다. 칼국수 한 그릇과 다진 양념, 배추김치, 간장, 숯 불고기입니다. 칼국수는 냉면 그릇과 크기가 비슷하네요. 양이 참 많습니다. 좋네요..
서여의도에서 먹은 영등포 마약냉면 : 맵다, 맵고 매우며 맵다. 점심에 냉면을 먹었습니다. 전단지를 나눠주시는 아주머니들께 받아든 전단지 때문은 아닙니다. 그냥 이리저리 휩쓸리다 보니, 영등포 마약냉면이라는 가게가 새로 문을 열었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어두운 복도에 영등포 마약냉면 여의도 2호점 간판이 홀로 빛을 발하고 있습니다. 부제로 숯불고기 주는 집이라는 글자가 보이네요. 네네, 그렇습니다. 단순히 냉면을 먹으러 온 것이 아니라, 냉면과 함께 주는 숯불고기를 먹으러 온 것입니다...ㄷㄷ 새로 생긴 식당이라 그런지 깔끔합니다. 내부가 깨끗하고 딱 봐도 새것!이라는 느낌입니다. 일단 깔끔해서 보기 좋더군요 벽에 메뉴판이 붙어있습니다. 무섭네요. 마약메뉴라니...ㄷㄷ 불쌈냉면이 숯불고기와 함께 주는 것이라고 합니다. 나머지는 뭐.... 저는 불쌈냉면 매운맛을 주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