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육전면사무소

서여의도 육전면사무소에서 점심 : 가까운 식당에서 후다닥! 회사 바로 맞은편 건물에 육전면사무소가 있습니다. 자주 갔는데, 최근에는 거의 가보지 않았던 것 같아서 오랜만에 들렀습니다. 평소에 사람들이 줄을 서서 먹기 때문에 기다리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이번에는 대기 시간 없이 바로 식사를 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 일찍 온 것도 아니었는데, 운 때가 잘 맞은 것 같습니다. 식당을 찾았으니 예의상 메뉴판을 찍어줘야죠. 가장 저렴한 멸치생면이 6천원. 나머지는 7천원 선입니다. 뜨끈한 국물이 땡겨서 소고기생면을 주문했습니다. 함께 간 동료는 직화 소고기덮밥을 주문했어요. 기본 찬입니다. 며칠 전 야마토에서 나온 것과 동일한 구성이죠. 단무지에 김치, 가장 무난한 조합히기도 합니다. 이 조합이면 거의 실패할 일이 없죠. ㅎㅎㅎㅎㅎ 동료가 주문한 직화 소고기덮밥이 먼저 ..
육전면사무소 서여의도점 : 얼큰한 버섯소고기뚝배기 한 그릇! 요며칠 푹한 날씨가 계속되긴 했지만,한동안 찬바람이 불었죠. 회사 가까운 곳에 육전면사무소가 있어서 자주 방문했는데요,이번에 갔을 때는 메뉴판도 바뀌고 뭔가 달라졌더라구요. 매장 내부는 딱히 바뀐 게 없습니다.그냥 못 보던 포스터가 하나 생겼다는 것 정도... 메뉴판이 바뀌었습니다.그리고 가격이 조금씩 올랐네요.소고기 생면은 원래 6,500원이었는데, 이제는 7,000원...원자재 가격의 상승 때문인가요...ㅠㅠ 덮밥류가 신설되었고, 보기 편하게 정리되어서 좋더라구요. 기본찬이 나왔습니다.김치와 단무지입니다. 뭐, 특별할 건 없는 조합이죠. 잠시 후에 음식이 나왔는데,이건 동료가 주문한 치킨덮밥. 어떤 맛인지는 모르겠습니다.안 먹어봐서. 동료의 평으로는 괜찮다고 하더라구요. 제가 주문한 버섯 소고기 뚝배..
서여의도 맛집, 육전 면사무소에서 냉면 먹고 왔심돠. 엄청나게 날씨가 덥습니다.대구는 뭐.. 대프리카...라고까지 불릴 정도로 엄청난 폭염이라죠. 여의도도 상황은 비슷해서...밖에 나가는 게 정말 죽기보다 싫을 정도입니다. 그래서 점심에도 뜨뜻한 음식보다는 시원한 음식을 찾게 되네요. 점심시간을 맞아 회사 근처의 육전 면사무소에 들렀습니다.가깝기도 가깝고 음식도 금방 나와서 자주 찾는 곳이죠. 11시 40분인데도 사람들이 꽉꽉 들어찼습니다.심지어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습니다. 정말.. 장사가 엄청 잘 되는 가게입죠. 기본찬은 김치와 단무지입니다.정말 조촐한데... 육전을 시키면 양파 짱아찌가 나오기는 합니다. ㅎㅎㅎ 면만 먹기는 아쉬워서 주먹밥을 주문했습니다.주먹밥은 이렇게 나옵니다. 밥 한 공기와 잘게 다진 김치, 김가루, 달걀지단이 나오구요,비닐장갑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