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탕

Fuzzy Rock : 신기하게 생긴 사탕을 먹다. 동료가 무심한 듯 시크하게 저에게 뭔가를 줬습니다. 생전 처음보는 물건이라 이것이 무엇인가 한참을 뚫어져라 쳐다봤습니다. 동료 曰 : 소금. 소금??? 소오그음??? 일단 뭐지 하고 살펴봤는데, 소금은 아니군요. 오다가 올리브영에서 주웠다는데, 맛있는 거라고 합니다. Fuzzy Rock. Crystal Lemon. 퍼지락 자일리톨 크리스탈 레몬 맛. 무려 98.5%의 자일리톨 함유인가 봅니다...ㄷㄷ 외쿡물을 먹은 친구라 직관적(!)이네요. 뒷면을 봤습니다. 섬나라가 원산지인 사탕인데, 친절하게 우리나라 말로 포장지가 만들어져 있습니다. 유통기한 참 기네요. 무려 1년... 하긴, 사탕이니까, 쉽게 부패하지 않겠지만요. 한 봉지에 96kcal입니다. 그리고 탄수화물만 조금 들었네요. 호오... 생각보다 ..
목이 칼칼할 때는 호올스! : 이제는 편의점에서도 팝니다! 환절기라 그런지 감기에 된통 걸렸습니다.그래서 목이 칼칼하고 계속 기침이 나오네요.병원에 가서 약을 처방 받았으나,목이 칼칼하고 답답한 건 쉽게 가라앉지 않아서 호올스를 하나 사 왔습니다. 고등학교 때는 약국에서 팔았는데,어느새 편의점에서도 판매하더군요.하긴 비슷한 계열인 목캔디는 예전부터 편의점에서 팔았는데... 호올스의 앞면입니다.멘토-립투스 캔디.시원해지는 사탕이라는 거죠. 뭐.. 여러 가지 들었다는데 어쨌든 사탕입니다.원산지는 태국이군요.USA일 거라 생각했는데... 답답한 순간 시원하게.그래서 샀습니다. 감기 때문에 목이 너무 답답하니까 괴로웠거든요. 역시 먹어보니 시원해지더군요.달달하니까 피로 회복(!)도 되는 것 같고.어쨌든 살 뺴야한다고 그렇게 말해놓고 또 사탕을 먹어버린 나란 놈은...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