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구수한 국물의 맛집, 여의도 양지탕 여의도에서 밥 한 끼 먹는 게 얼마나 힘든 일인지 모릅니다.이유는... 가격.가난한 월급쟁이에게 여의도 밥값은 정말 어마무지하지요.그래서 가급적 도시락을 싸 다니는데,요즘 몸이 안 좋아서 도시락 들고 다니는 것도 귀찮더라구요.그러다가 찾게된 여의도 맛집을 소개합니다.커다란 간판으로 그 존재감을 어필하고 있습니다.여의도 양지탕!!가게 앞에는 주차된 차들 때문에 걷기가 좀 힘드네요.입구 앞에 신민아 양이 반겨줍니다.태양볕을 너무 오래 쐰 모양인지 머리와 피부 일부가 바랬네요...ㄷㄷ특이하게 입구에 가격표가 있습니다.양지탕은 7천원이군요.고기가 더 많이 든 특탕은 1만원이라고 합니다.식당에 들어가기 앞서 가격을 알려줌으로써, 심리적인 부담감을 덜어주려는 주인장의 마음씨 아닌가... 희한한 생각을 합니다.안에 ..
생선구이 안양 맛집, 어굼터 비산점 다녀왔슴돠. 저는 고등어 구이를 좋아합니다. 생선이나 젓갈류를 즐기지 않는 아버지의 식성을 닮아 생선을 별로 좋아하지는 않는데요, 그래도 고등어, 꽁치, 갈치는 가끔씩 먹으면 별미라 두어 달에 한 번쯤을 먹습니다. 반대로 아내는 생선을 엄청 좋아합니다. 임신을 한 아내가 불현듯 고등어 구이가 먹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그래서 바로 검색을 해봤지요. 안양에는 생선구이 전문점인 어굼터가 두 곳 있는데, 우선 집에서 가까운 남부시장점으로 갔습니다. 그런데!!! 내부 인터리어 중이라 4월 중에 오픈한다는 안내문이 있고 문이 굳게 닫혀있더라구요. 어쩔 수 없이 차를 돌려 안양 종합 운동장 뒤편에 있는 어굼터 비산점으로 향했습니다. 외부에서 찍은 어굼터의 모습입니다. 가게는 그리 크지 않습니다. 테이블도 대여섯 개 정도??? 각..
여의도 삽겹살 맛집 서글렁탕 소스 삼겹살 흡입했습니다. 회사 후배들의 사기 진작을 위해, 회사에서 멀지 않은 맛집에서 간단한 식사를 했습니다.어디까지나 '회사 후배' 들의 사기 진작을 위한 회식이었기 때문에, 법카 소환~!!!!을 시전했습니다.그래서 제가 샀다면 먹지 못할 고기를 먹고 왔습니다..ㄷㄷ서글렁탕의 간판이 있습니다.밖에서 볼 때는 정말 볼품이 없을 정도로 작은 매장입니다....만!!!안으로 들어가면 1층 거의 대부분이 서글렁탕의 홀입니다...ㄷㄷ작은 홀이 2개, 큰 홀이 1개가 있더군요.평일 저녁임에도 불구하고 사람이 참 많았습니다.자리를 잡고 앉으면 냄새가 배지 않도록 옷과 가방을 넣을 수 있는 비닐 주머니를 줍니다.자신의 옷에 냄새가 배는 것을 싫어하는 사람들에게는 정말 좋은 서비스지요.처음에는 이렇게 의자에 올려놓았지만, 이내 밑으로 내려놓았..
구로디지털 맛집 미정국수에서 제육덮밥을 먹었습니다. 저는 국수를 좋아합니다.목넘김이 편해서요.하지만 국수를 잘하는 집 찾기가 쉽지 않네요.상경하여 얼마 안 되었을 때, 구로디지털단지에서 자취를 했습니다.퇴근길에 구로디지털단지역 근처에 있는 미정국수를 발견했지요.저렴한 가격에 맛도 괜찮아서 종종 찾아 국수를 먹었습니다.얼마 전에 다시 구로디지털단지역 미정국수를 찾았는데,신메뉴라며 제육덮밥을 팔고 있더라구요.제가 누굽니까?고기성애자 윤군입니다.그래서 바로 시켜서 한 그릇 뚝딱 해치웠죠.밥의 반을 덮을 정도의 빨간 제육볶음과 반대편에는 볶은 채소(양파, 호박, 당근)이 있습니다.매울까봐 살짝 밥 위에 올려놓은 두툼한 계란말이 2개!!!그 위에 소복이 내려앉은 김가루가 참...제 침샘을 자극하네요.글을 쓰고 있는 지금도 군침이 줄줄...ㄷㄷ제육덮밥과 같은 비빔밥..
메트로 싱글즈에서 사 먹은 점심, 유부롤. 뭐... 유부김밥이라고 했지만, 실제로는 유부롤입니다.이미지 편집할 때는 기억이 잘 나지 않아서 저렇게 써버렸네요...ㄷㄷ여의도에는 참 밥집이 많은데요,국회의사당 쪽으로 보면 엘지여의도에클라트 빌딩은 거의 메카 수준입니다.어마무지하게 많은 업체가 입점해 있거든요.이곳의 1층에는 '메트로 싱글즈'라는 도시락 전문점(?)이 있는데,가끔씩 도시락을 사먹습니다.참 단출한 구성입니다.이게 무려 6천원짜리 도시락입니다...ㄷㄷ원래 GS25에서 파는 3500원짜리 도시락 먹으려고 했는데,아내가 제대로 된 음식을 먹으라고 해서....(그런데 다시 도시락이냐!!!)가운데 유부가 들어 있는 롤 8개와 돼지고기 볶음, 돼지고기 볶음 위에는 잘게 썬 깻잎채가, 밑에는 얇게 썬 양파가 깔려있습니다.게다가 이 김밥이 작아 보여도..
안양 냉면 맛집, 미가(味家)에 가다! 저희 부부는 냉면을 엄청 좋아합니다.어느 정도냐면, 한겨울이라 하더라도 맛있는 냉면집을 찾아 발품을 파는 것도 마다하지 않을 정도지요.원래 냉면은 여름보다는 겨울에 먹는 것이 제맛 아니겠습니까!!!이번에는 저희 부부가 자주 찾는 안양의 냉면 맛집을 안내합니다.안양 롯데백화점 7층에 있는 냉면 전문점 '미가(味家)'입니다.제가 안양으로 온 지도 벌써 4년이 되어갑니다.아내와 연애를 하면서 안양의 이곳 저곳 참 많이도 다녔는데요...그 중에서도 '미가'는 정말 한 달에 한 번은 들렀던 완전 단골집입니다.왜냐하면 아내와 제가 냉면을 정말로 좋아하거든요.특히 아내는 미가의 비빔냉면을 엄청 좋아하고, 저는 미가의 만두...를 엄청 좋아합니다.(저는 별명이 만두 아저씨일 정도로 만두를 사랑합니다!)이번에 지인들과 ..
찾아가서 먹는 평택 맛집, 가마골 사골우거지탕 요즘처럼 찬바람이 부는 날에는 무엇보다 따끈한 국물이 땡깁니다.얼큰하고 시원한 국물이 속에 들어가 몸을 덥혀주면 그만큼 개운한 게 없지요.오늘은 평택의 숨겨진 맛집, 가마골 소개를 하겠습니다.가마골은 아버지께 소개 받아서 고등학교 때부터 다닌 나름의 단골집입니다.가마골의 겉모습은 허름하기 그지없습니다.건물도 그렇고 간판도 그렇고 오랜 세월이 느껴집니다.세움 간판도 세월의 풍파를 견뎌 꾀죄죄합니다.누군가에게는 더러운 모습일 수도 있지만, 저에게는 오랜 맛집임을 증명하는 멋진 이정표와 같습니다.추운 날씨가 부담스러워 바로 가게 안으로 들어갔습니다.사진이 좀 흔들렸네요.이것도 상당히 오래된 차림표인데요,제가 처음 찾았을 때는 설렁탕이 5천원이었는데...시간이 참 많이 흘렀네요.고교시절, 친구랑 여기에서 꼬리곰..
안양예술공원 맛집 더테라스에 다녀왔습니다. 배가 고프면 맛있는 것을 먹는 것이 인지상정!!!그래서 다녀왔습니다.안양예술공원 맛집 더테라스입니다.집에서 산책할 겸 설렁설렁 걸어서 갈 수 있는 거리에 안양예술공원이 있어서,가끔 밥 먹으러 갑니다.안양예술공원에는 숨겨진 맛집이 많거든요.더테라스는 안양예술공원 초입의 김중업 박물관 3층에 있습니다.김중업 박물관에 들러서 이런 저런 구경을 하다가 한 번 들르시면 좋은 곳이에요.가격이 살짝 비싼 편입니다만, 주변 경관도 즐길 수 있기 때문에 그런 것들을 감안하면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저희는 이번에 가서 좀 많이 먹었어요.식사도 있고, 사이드 디시도 있고...여하튼 겁내 처묵처묵하고 먹방을 찍고 왔습니다.테이블에는 조화(수정합니다. 생화라는 아내님의 제보가 있었습니다.)생화가 꽂혀 있습니다.뭐, 대단한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