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

중화요리 다원 : 짬뽕 국물이 죽여주는 서여의도 맛집 저는 중국요리를 좋아합니다.맛있기도 하고, 간편하니까요. 서여의도에도 여러 중국음식점이 있는데,제가 가본 곳 중에서 가장 맛있는 곳을 소개합니다. 중국음식점 다원에서 제일 맛있는 음식을 꼽으라면, 주저없이 시원한 국물의 짬뽕입니다.국물이 정말 시원해서 먹으면 속이 확 풀리는 느낌이거든요. 동료들과 함께 점심을 먹으러 갔습니다.조금만 늦게 가도 길게 줄을 서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빨리 가는 것이 좋습니다. 다원의 메뉴판입니다.별것 없지요.세트가 은근히 비싸다고 느껴지지만... 그래도 맛있으니까 그 정도는 애교로 봐줍니다. 주문을 하면 잠시 후에 단무지와 김치를 내옵니다.그다지 특별할 것 없는 반찬이지요. 세트를 시켰더니 잠시 후에 탕수육이 나왔습니다.튀김옷은 얇으면서 바삭합니다.소스는 적당히 새콤달콤하구요...
서여의도 맛집 민소에서 갈비탕 먹었습니다. 감기에 걸려서 그런가...뜨끈한 국물이 땡깁니다. 그래서 여의도에서 갈비탕이 맛있는 집을 계속 찾아봤는데... 딱히 없더라구요... 그러다.. 얼마 전에 동료들과 회식을 했던 '민소'가 생각나서 그리로 갔습니다. 웹서핑을 하다보니 갈비탕 가격이 9천원이라고 써있더라구요. 입구에서부터 요란하게 음식 소개용 현수막이 주렁주렁... 어떤 음식을 파는지 잘 알 수 있습니다. 점심 메뉴의 가격입니다. 으리으리 하네요...ㄷㄷ 난 분명 9천원짜리 갈비탕을 먹으려고 왔는데... 14천원이라고???? 만 사 천 원!!!! 오오오오오.. 역시 여의도의 밥값은... ㅠㅠ 가난한 월급쟁이인 저는 그저 울 뿐입니다. 잠시 기다리니 주문한 음식이 나왔습니다. 밥 공기와 비교해보시면 알겠지만... 정말 커다란 뚝배기입니다...ㄷ..
군포맛집, 맛있는 돼지 한 마리! 당정동 우차돈 당정역 근처에 있는 우차돈에 다녀왔습니다.아내와 연애할 때에 왔을 때는 육봉달이었는데.. 이름이 우차돈으로 바뀌었더라구요.직원에게 물어보니 이름이 바뀐 거고 큰 차이점은 없다고 합니다. 사용하는 불판도 예전 육봉달 때에 쓰던 것이더라구요. 돼지 한 마리를 시켰습니다.가격은 39,000원.주문을 하니 먼저 밑반찬을 열심히 깔아주더라구요.한상 가득 차려집니다. 제가 좋아하는 파절이, 달걀찜, 양상추 샐러드, 명이나물, 김치, 구워 먹을 단호박과 새송이, 상추 등이 나옵니다. 그리고 불판 한 가운데 빈 공간에는 이렇게, 된장찌개를 계속해서 끓여줍니다.국물이 졸아들면 종업원이 육수를 부어주고, 건더기가 부족하면 호박과 버섯, 파를 넣어줍니다.즉, 무한리필 된장찌개!!!!완전 마음에 들었어요!!! 돼지 한마리가 ..
고래밥 허니밀크 : 나의 고래밥에게 무슨 짓을 한 게냐!!!! 뭐... 제목이 전부인 포스팅이 될 것 같은... 그런 느낌적인 느낌입니다.그래도... 시작을 했으니 끝을 봐야겠죠.점심에 후식이라도 먹을까 하여 편의점에 갔는데,고래밥 허니밀크가 눈에 띄었습니다. 아... 이런 쓸데없는 호기심 따위.. 버려야하는데.. ㅠㅠ정신을 차려보니 제 손에 이 녀석이 들려있었어요. 엄... 분명 내가 아는 고래밥인 것 같은데, 너님의 색채가...그리고 이름이 뭔가 부자연스럽다...? 그리고... 꿀이라고는 고작 0.008%, 우유는 0.09%가 들어갔을 뿐인데...허니와 밀크가... 전면에 나서도 되는건가...??? 이런 의심이 마구마구 들었습니다. 뒤집어 보았습니다.대놓고 나는 꿀을 사용했습니다!!! 라고 광고하고 있군요. 앞에서 말했듯이 꿀은.. 고작 0.008%만 함유되어 ..
이연복 쉐프의 추천, 팔도 짜장면 : 진한 액상스프가 관건!! 저는 짜장면을 정말 좋아합니다.점심에 짜장면 먹고 저녁에 또 짜장면을 먹을 수도 있어요. 요즘 농심 짜왕을 기점으로 프리미엄(!) 짜장라면 시대가 열린 것 같습니다.농심의 짜왕, 팔도 짜장면, 오뚜기 진짜장 등... 평소에는 짜왕을 즐겨 먹었으나, 중식의 대가 이연복 쉐프가 CF를 찍은 팔도 짜장면에 도전했습니다. 중화요리의 대가, 이연복 쉐프의 사진이 포장지에 대문짝 만하게 인쇄되어 있습니다.팔도 짜장면이 짜왕이나 짜파게티 등과 다른 점은 액상 스프를 사용한다는 거죠.광고에서도 가루를 넣으면 짜장라면이지만, 액상 스프를 넣으면 짜장면이 된다고 강조하거든요. 뒷면에는 영양성분표와 맛있게 끓여 먹는 조리법이 인쇄되어 있습니다.뭐.... 많은 연구원들이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을 찾아낸 것이니, 최대한 이 조..
출산 전 마지막 만찬! 안양 농협 안심한우 마을 비산점에서 고기 먹었어요. 이미 일주일도 더 지난 이야기인데...튼튼이 출산을 앞두고 아내와 함께 농협 안심한우 마을 비산점을 찾았습니다.이제 아기를 낳으면 한동안 식당을 찾는 건 꿈도 못 꾸기에....아내와 함께 한우를 구워먹으러 출발했지요. 저녁을 먹기에는 살짝 늦은 시간이었는데도,식당 안은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농협 안심한우 비산점은 입구에서 먹을 고기를 먹저 구매하는 방식입니다.잘 정리해놓은 고기 중에서 먹을 부위를 선택해서 계산하면 자리잡고 앉은 테이블로 고기를 가져다 줍니다. 꽃등심도 맛있어 보이고,갈비살도 맛있어 보였지만.... 여러 가지 부위를 먹을 수 있는 모듬으로 골랐습니다. 1++ 등급의 한우 모듬입니다.아.. 기름 많은 걸 좋아하지 않아서, 1+ 등급을 먹으러고 했는데...이 날 준비된 고기는 모두 1++ ..
냉면이 맛있다는 정가농원, 인덕원 함흥냉면 다녀왔습니다. [반전주의] 아내와 저는 냉면을 좋아합니다.더운 여름날, 시원한 국물을 후루룩 마시면 속에서 올라오는 청량감에 기분이 좋아지지요. 만날 안양역 8층 미가에서만 냉면을 먹다가,다른 맛집을 찾아봐야겠다는 생각에 블로그를 이리저리 뒤져보니,인덕원에 있는 정가농원의 냉면이 맛있다는 글들이 많더군요. 그래서 찾아갔습니다. 집 청소하고 뭐 하고 하니 시간이 좀 늦었습니다.그래도 아직 열심히 영업 중이네요.아내와 함께 부푼 가슴을 안고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입구에는 1996년부터 인덕원 함흥냉면의 맛을 이어오고 있다는 자랑스러운 내용의 팻말이 서있습니다.오오.. 무려 20여년의 역사가 살아숨쉬는 가게입니다.벌써부터 입 안에 군침이 고입니다. 자리를 잡고 앉으니 차림표를 내옵니다.물/비빔냉면은 8천원, 회냉면은 8,500원입니다...
얼큰한 속풀이 점심, 문배동 육칼 서여의도 직영점 금요일은 언제나 생각이 많습니다.도시락을 싸지 않는 날이기 때문에 뭘 먹어야 하나 고민을 하거든요. 이번주에는 얼큰한 국물이 땡겨서 문배동 육칼에 다녀왔습니다. 속이 뜨거울 정도로 얼큰한 육개장 칼국수지요.후배들과 함께 얼큰한 국물을 먹으러 갔습니다. 벽면에는 음식을 먹는 방법, 재료 이야기 등이 그려진 액자가 잔뜩 걸려있습니다.한두 개가 아니라 음식을 기다리는 동안 보기 좋습니다. 하지만...점심에는 들어가자마자 사람 수에 맞춰 육칼을 내오기 때문에 기다리는 시간이 길지는 않습니다. 한쪽 모퉁이에는 반찬통이 준비되어 있습니다.음식을 먹다가 부족하면 얼마든지 먹을 수 있도록 준비가 되어 있지요. 기본 찬은 깍두기, 배추김치, 미역줄기 무침, 콩나물 무침, 애호박 무침입니다.육칼의 간이 세기 때문에 반찬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