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사당 파스텔시티 맛집 사리현 불고기 사당점에서 육수 불고기를 먹었습니다.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8. 1. 7.

가족들과 함께 서울 나들이를 나갔다가 점심 시간을 살짝 비껴서 점저를 먹었습니다.

살짝 늦은 점심이면서 조금 이른 저녁 식사였으니...

ㅎㅎㅎㅎ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다가, 불고기를 먹은 지 오래된 것 같아서 여기 저기 찾아보다가 사당 파스텔시티의 사리현 불고기로 향했습니다.

집에 돌아가는 길에 배부르게 먹고 가려는 생각이었어요.

장수원도 생각을 했는데, 일단 파스텔시티가 접근성이 높다보니... ㅎㅎㅎ



사리현 불고기 사당점은 사당 파스텔시티 4층에 있습니다.

지하에 차를 대놓고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갔습니다.

사진을 찍을 때는 몰랐는데,

영문 제목이 어마무지하군요...ㄷㄷ


전설적인 한국 식당입니다.

무려... 전설적인...ㄷㄷ

대, 대다나다...


뭐라고 할 말이 생각나지 않는군요.

그저 벌어진 입을 다물 수 없...


뭐, 여튼 그러하다고 합니다.

저희 가족 외에도 하나둘, 여러 무리가 슬슬 저녁을 먹으러 오더군요.

후다닥 들어가서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사리원식 불고기 세트 메뉴.

국물이 있는 불고기가 먹고 싶었기에 육수 불고기 세트를 주문했습니다.

불고기와 된장찌개가 나오는데, 미국산 소고기인데 어마무지하게 비싸군요...ㄷㄷ


안양 비산동 한우마을에 가면 한우 불고기가 12,000원인데...ㄷㄷ

헛헛헛.

이건 가격이... 넘사벽이야...

어쩌면 이래...

가격 때문에 전설적인 식당이 된 건가...


일단 배가 너무 고팠기에 주문을 했습니다.

너무 비싸서 눈물이 쏙 나왔지만,

그저 맛있기만을 바랄 수밖에 없었어요.



참 오랜만에 보는 옛날식 불고기판입니다.

저 동그란 돔 위에 구멍이 나있으면 추억의 바로 그 불판인데,

2% 부족하군요.

ㅎㅎㅎㅎ


신기한 건, 고기를 올리기 전에 먼저 육수를 따른다는 겁니다.

물론 육수 불고기를 주문하긴 했지만...

고기와 함께 올릴 줄 알았는데...



고기가 불판 위에 올라가기 전,

각 사람에게 샐러드를 줬습니다.

소스는 흑임자 같았어요.


고소하니 맛있습니다.

그렇지만...

전통 불고기 세트는 아닌 것 같아요.

샐러드라니...ㄷㄷ



양상추 샐러드...

전설적인 한국 음식점이라더니 그런 느낌은 아니었...



반찬이 깔렸습니다.

으깬 감자, 배추김치, 꽈리고추 멸치 볶음, 시금치 나물, 무생채, 상추무침입니다.

대단할 건 없는 반찬들이지만,

맛은 괜찮았습니다.



드디어 불판 위에 불고기가 등판했습니다.

불고기 위에 당면이 올라가고, 주변 깊은 곳에는 육수와 함께 부추, 버섯이 담가집니다.

이제 고기가 다 익을 때까지 기다리면 되는 거군요.


어릴적에 먹던 불고기 생각이 납니다.

너무 맛있게 먹었던 터라 아버지가 상당히 당황했던...

제가 7살 때였는데, 혼자서 불고기 5인분을 먹어치웠다고....


제가 먹성 하나는 끝내주거든요.

ㅎㅎㅎㅎ

여튼 그랬다고 합니다.



시간이 좀 지나니 육수가 끓어오르기 시작합니다.

가만히 지켜보고 있으면 종업원이 와서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주고,

고기는 잘 익도록 뒤집어 줍니다.


인내심을 가지고 고기가 다 익을 때까지 기다리면 됩니다.

많이 배가 고팠지만, 곧 있을 기쁨의 시식을 위해 참고 기다립니다.

빨리 익어라!!!

속으로 엄청 외쳤어요.



고기가 잘 익어갈 때쯤,

세트 메뉴에 포함된 공깃밥과 된장찌개가 나왔습니다.

그릇 크기를 보면 알 수 있는데,

된장찌개가 딱 1인분입니다.


한 사람에게 양을 맞춘 느낌이에요.

좀 더 많이 줬으면 좋았을 텐데, 양이 적은 건 살짝 아쉽습니다.

이 불고기 세트 하나의 가격이 얼만데....ㄷㄷ



가까이에서 된장찌개 한 번.

맛은 괜찮았습니다.

은근히 매콤해서 불고기의 느끼함을 잡아주기 때문에 둘의 궁합이 잘 맞는다고 생각했어요.


다만 전체적인 양이 그리 많은 편은 아니라서 살짝 아쉬웠습니다.

1인분에 2만원인데...

고기의 양도 그렇고, 된장찌개도 그렇고...


고기가 조금만 더 많았다면 좋지 않았을까 생각합니다.

고기성애자에게는 그저 고기 뿐이거든요.

ㅎㅎㅎㅎㅎ


가성비는 떨어졌지만,

그래도 오랜만에 옛날식 불고기를 먹은 기분입니다.

하지만 앞으로 다시 갈 일은 없을 것 같...


내 돈 주고는 못 먹을 음식인 것 같고,

누군가 사준다면 못 이기는 척 따라갈 겁니다.

ㅎㅎㅎㅎ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