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서여의도 소공동 뚝배기집 : 정우빌딩에도 있었네?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7. 12. 29.

회사 맞은편 건물에 소공동 뚝배기집이 있어서 종종 이용했는데요,

이번에는 정우빌딩에 갔다가 여기에도 소공동 뚝배기집이 있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같은 프랜차이즈인데, 골목 두 개를 사이에 두고 있다니...

편의점도 아니고 음식점이...ㄷㄷ


신기하군요.

어쨌든 배가 고프니까 들어갔습니다.



주방 앞에 메뉴판이 있습니다.

직화류는 가격이 좀 쎈 편입니다만,

그래도 직화구이에 공기밥과 순두부/청국장/콩비지/김치찌개 중에서 1개를 무료로 주신다고 하는군요.


밥과 찌개가 포함된 세트라고 보면 될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그리 비싼 음식이 아니군요.


1인 당 8,000원 꼴인데,

여의도에서 그 정도면 점심값의 평균치 정도니까요.

세트면... 오히려 먹는 입장이 남는 편이라고... ㅎㅎㅎ



제가 앉은 자리는 유리창 앞에 바(*Bar)처럼 된 곳입니다.

혼자서 창문 밖을 보면서 밥을 먹을 수 있더군요.

카페도 아니고 한식집에서 이런 뷰라니... ㅎㅎㅎ



창문 위쪽으로도 메뉴판이 붙어 있습니다.

다만 여기에는 가격이 적혀있지 않군요.

주방에 붙어있는 메뉴판과 다른 점입니다.



기본 반찬입니다.

감자 볶음, 배추김치, 양배추 샐러드, 깻잎입니다.

특별할 것 없는 반찬들이고,

맛 역시...


누구나 이름만 들으면 떠올릴 수 있는 그런 맛입니다.

특별할 것은 없지만, 그만큼 무난하고 잘 먹을 수 있는 반찬들이죠.



제가 주문한 무려 5,500원짜리 김치찌개입니다.

다른 곳보다 무려 500원이나 더 저렴하다니!!!

양은 그리 많지 않지만, 그래도 5,500원이라는 가격에 대감동!!


사람이 참 이렇게 간사합니다 여러분.

ㅎㅎㅎㅎ

고작 500원에 기분이 오락가락 하거든요.


어쨌든 보글보글 맛있게 끓는 찌개가 나왔습니다.



뚝배기 안에서 국물이 맹렬하게 끓어올고 있습니다.

김치찌개에는 돼지고기가 들어 있어서 고기성애자인 저에게 더욱 기쁨을 주었다는...ㄷㄷ


맛은...

나쁘지 않았습니다.

다만 MSG를 범벅한 맛이랄까.


저렴한 가격에 맛을 내려면 어쩔 수 없겠지만,

맛은 살짝 아쉬웠습니다.

그래도 밥 한 공기를 비우는데 모자람은 없었어요.


너무 뜨거워서 먹는 동안 입천장을 데여서 그게 좀...ㄷㄷ


그래도 저렴하게 한 끼를 든든하게 채울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