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배달 음식의 묘미

맛닭꼬 관양점 : 맛있는 오리지널 로스트 먹었습니다!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7.10.16

저는 치느님을 사랑합니다.

매일매일 먹을 수 있어요.

ㅎㅎㅎㅎ


이번에도 야식으로 맛닭꼬에 가서 오리지널 로스트를 한 마리 업어 왔습니다.

오리지널 로스트는 8,900원.

갈릭 소스 300원해서 총 9,200원입니다.


닭 한 마리를 먹는데 만원도 안 된다니!!!

이 얼마나 감사한 일입니까?

이래서 제가 맛닭꼬를 사랑하는 겁니다.



맛닭꼬는 다른 치킨이라고 합니다.

사용된 글씨체는 서울 남산체인 것 같군요...ㄷㄷ

(이런 걸 직업병이라고 부릅니다.)


기름에 튀긴 치킨을 먹느냐고 물어보시는군요.

아뇨, 저는 기름에 튀긴 닭보다 맛닭꼬의 닭이 훨씬 맛있습니다.

정말 좋아해요.

아니, 사랑합니다.

ㄷㄷㄷ



오리지널 로스트는 오븐에서 구운 닭입니다.

아무래도 튀긴 닭보다는 좀 더 담백한 맛을 느낄 수 있죠.

상대적으로 칼로리도 낮은 편이고.

(어차피 야식으로 치느님을 영접하는 주제에 칼로리 타령은...ㄷㄷ)


닭은 살짝 작은 편인데,

저희 세 식구가 먹기에는 딱 알맞은 양입니다.



저희 딸이 좀 더 커서 많이 먹기 시작하면 살짝 부족한 느낌이 들 것 같아요.

그래도 그 전까지는 충분하겠지요.


아내님께서는 다리를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제가 다리 두 개를 먹고, 아내님께 날개를 내어드립니다.

ㅎㅎㅎㅎ

철저한 취향의 분리!



제가 먹을 닭다리입니다.

오븐에 구워서 닭 껍데기가 주글쭈글해졌어요.

그래도 오븐구이라 바삭바삭합니다.


오븐구이 닭은...

아아아아.

행복입니다.


뭐라 말하기 어려워요.

그냥 맛있거든요.

행복 그 자체입니다.


얼마나 사랑스러운지 몰라요.

먹으면 먹을수록 행복해지는 이 기분!!!

이래서 제가 야식을 끊을 수 없는 겁니다, 여러분!!!

(돼지야!!!)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