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카페 둘러보기

서여의도 카페 스티머스 : 특이한 메뉴가 많은 맛있는 카페.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7. 9. 11.

회사 근처에 정말 많은 카페가 있습니다.

저는 가난한기 때문에 쿠폰을 모으는 것에 총력을 기울이는 편인데,

가격은 살짝 있는 편이지만(그렇지만 별 다방이나 대형 프랜차이즈 카페보다 쌈) 커피가 맛있는 카페를 소개합니다.



스티머스는 커피 바라는 부제를 달고 있습니다.

엄... 기다리는 곳이 바처럼 되어 있긴 합니다.

매장이 좁아서 늘 북적북적.

물론 커피가 맛있으니 북적거리는 거겠죠.



입구에 들어서면 깔끔하게 꾸며놓은 것들이 보입니다.

각양각색의 커피 포트와 드립 도구들이 보이죠.

커피에 큰 관심이 없어서 잘 모르겠지만,

참 여러 가지 도구가 있다는 것은 알겠습니다.



저희 집에서 핸드 글라인더랑 몇 가지 도구가 있어요.

아내님이 커피를 많이 좋아하시기 때문에.

ㅎㅎㅎㅎ



메뉴입니다.

글씨가 작아서 잘 보이려나 모르겠네요.


제 동료들은 커피보다 [디저트 라떼]를 많이들 찾더군요.

저는 별로...ㄷㄷ


스티머스의 커피는 산도가 높은 모양입니다.

한 모금 마시면 시큼한 맛이 입 안 가득 퍼지거든요.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향은 아니지만,

스티머스 커피를 마신 직후에는 카누를 못 마셔요.

맛이 없어서...ㄷㄷ


즉, 스티머스의 커피는 맛있다는 겁니다.

커피를 모르는 저도 느낄 수 있더군요.


감기가 찾아올 것 같으면 레몬 생강차를 마시곤 하는데,

매우 좋습니다.

너무 달지 않고 톡 쏘는 생강향이 감기를 물리쳐주는 느낌이거든요.



사진에 나온 듬직한 등빨(!)의 사장님.

아마 맞을 겁니다.

사장님.


늘 계시는 걸 보면...ㄷㄷ

아니면 말고요.


카페에 가서 커피를 사 마셨는데,

어째서 커피 사진이 없는 걸까요...ㄷㄷ

미스테리하군요.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