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멸치국수 잘하는 집 미정국수 0410 교대점에서 야식을!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6. 2. 5.

야근을 하다가 저녁을 걸렀습니다.

시간이 늦으니 엄청 배고프더라구요.

그래서 오랜만에 미정국수를 찾았습니다.


이번에는 연애 때 아내와 자주 찾았던 미정국수 교대점입니다.



미정국수 교대점은 교대역 1번 출구로 나와 골목으로 들어가면 모퉁이에 바로 나옵니다.

구로디지털점보다 훨씬 큰 매장에서 성업 중입니다.


미정국수가 가장 마음에 드는 점은, 24시간이라는 겁니다.

예전에 자취할 때 야식으로 잔치국수가 땡기는데, 그 흔하던 포장마차 마저 모두 문을 닫아서 못 먹었던 기억 때문에...ㅠㅠ

밤새 국수를 끓여주는 가게가 있다는 걸 아는 것 만으로도 얼마나 든든한지 모릅니다. ㅎㅎㅎㅎ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큼지막하게 각 메뉴 광고지가 붙어있습니다.


미정국수는 입구에 있는 자판기에서 메뉴를 선택하여 지불하면 되는데,

카드 결제의 경우는 홀을 보고 계시는 종업원에게 주문을 하고 카드를 건네면 됩니다.


저는 미정국수에 올 때마다 꼭 고기주먹밥을 먹습니다.

제육주먹밥도 맛있지만, 아무래도 가성비가...ㅎㅎㅎ


그리고 제육주먹밥은 상당히 매워요.



예전에 제육덮밥 포스팅도 했었는데...

비빔국수도.. 맵죠.


백선생님께서 매고 달달한 음식을 좋아하기 때문인가 봅니다.


저는 이 날 따라 달달한 게 먹고 싶어서 간비국수를 주문했습니다.



확실히 교대점은 구로디지털점보다 훨씬 넓습니다.

이 사진에는 딱 1/4만 찍힌 겁니다.


다른 손님들이 많아서 반대편은 찍지 않았네요.


한 쪽 벽에는 여러 연예인들의 사인이 써진 나무판이 다닥다닥 붙어있습니다.

아무래도 강남 근처다보니 많이들 오겠지요.



간비국수입니다.

너무 배가 고파서 사진을 찍기도 전에 미리 비벼버렸....


간장으로 간을 해서 짭쪼롬하면서도 백주부 특유의 단맛이 강합니다.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 맛인데,

저녁을 걸러서 그런가 제 입에는 엄청 맛있더라구요.


저걸 양념까지 싹싹 비웠습니다.



미정국수의 대표적인 메뉴, 3000원짜리 멸치국수입니다.

대접도 상당히 크고 양도 많지요.


예전에 구로디지털에서 자취할 때에는 이 멸치국수에 고기주먹밥으로 저녁을 때우곤 했는데...ㅎㅎ

(돈이 없을 때는 주먹밥만 사가지고 집에 가서 라면을 끓였...)


옛날 생각도 나고, 그래서 그런가 더 맛있게 먹었습니다.

오랜만에 야식을 배 터지게 먹었네요.


다음에도 또 찾아갈 수 있었으면 좋겠는데...

안양에서 교대는 너무 멀어요....ㄷㄷ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