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중화요리 다원 : 짬뽕 국물이 죽여주는 서여의도 맛집

저는 중국요리를 좋아합니다.

맛있기도 하고, 간편하니까요.


서여의도에도 여러 중국음식점이 있는데,

제가 가본 곳 중에서 가장 맛있는 곳을 소개합니다.


중국음식점 다원에서 제일 맛있는 음식을 꼽으라면, 주저없이 시원한 국물의 짬뽕입니다.

국물이 정말 시원해서 먹으면 속이 확 풀리는 느낌이거든요.


동료들과 함께 점심을 먹으러 갔습니다.

조금만 늦게 가도 길게 줄을 서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빨리 가는 것이 좋습니다.



다원의 메뉴판입니다.

별것 없지요.

세트가 은근히 비싸다고 느껴지지만... 그래도 맛있으니까 그 정도는 애교로 봐줍니다.



주문을 하면 잠시 후에 단무지와 김치를 내옵니다.

그다지 특별할 것 없는 반찬이지요.



세트를 시켰더니 잠시 후에 탕수육이 나왔습니다.

튀김옷은 얇으면서 바삭합니다.

소스는 적당히 새콤달콤하구요.


초딩 입맛인 저에게 딱 맞습니다.



볶음밥입니다.

밥알이 탱글탱글하니 씹는 맛이 일품입니다.

그리고 버섯과 각종 해물이 적당한 비율로 들어 있어 식감이 아주 좋습니다.


볶음밥을 먹을 때에 같이 나온 짬뽕 국물의 맛이 기가 막혀서...

결국...



짬뽕밥입니다.

국물 속에는 밀가루 면 대신 잡채가 들어있습니다.


각종 해산물과 버섯들이 골고루 들어있어 식감이 장난 아닙니다.

식감만 좋은 게 아닙니다.


국물이 정말 시원합니다.

그렇게 매운 건 아닌데, 속을 확 풀어주는 무언가가 있습니다.


제가 먹어본 짬뽕국물 중에서 단연 으뜸이었습니다.


사람들이 왜 줄을 서서 먹는지 충분히 그 심정을 이해할 수 있는 맛입니다.


서여의도에서 짬뽕을 먹고 싶을 때 찾으면 완전 만족할 수 있는 곳이 다원입니다.


포스팅 하면서.. 다시금 저 국물이 마시고 싶어지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