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충정로역 맛집 해주면가 : 톡 쏘는 맛의 만둣국

by 평범한 윤군이오 2020. 6. 3.

회사 근처 맛집 찾기는 계속됩니다.
며칠 전, 회사 근처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는 바람에 분위기가 뒤숭숭하지만, 그래도 밥은 먹고 살아야 하니까요.
이번에 방문한 곳은 해주면가입니다.

음식이 입에 맞는 편이라 좋더라구요.

 

입구입니다.

계단으로 올라가야 해서 술 마신 분들은 조심해야겠습니다.

까딱 잘못하다간 그대로 코가 다칠 수 있어요...ㄷㄷ

비오는 날이나 눈 오는 날도 조심해야 할 것 같은...

 

해주면가에 대한 설명이 있고, 그 옆에는 음식 사진들로 설명이 있습니다.

앉은 자리가 애매해서 제대로 볼 수가 없네요.

그래도 대충 이런 분위기구나 생각하시면 됩니다.

 

늘 손님으로 북적입니다.

조금 늦으면 국밥류는 못 먹을 수 있어요.

저도 지난 번에 왔을 때는 만둣국과 콩나물 해장국이 다 떨어졌다고 해서,

비빔국수를 먹었습니다.

 

테이블에는 특어복쟁반 설명이 있습니다.

다른 테이블을 보니 다들 어복쟁반을 먹고 있더라구요.

저도 다음에 가면 어복쟁반을 도전해보겠습니다.

너무너무 맛있어보여....

 

반찬은 다섯 가지가 나왔습니다.

콩나물 무침, 열무김치, 깻잎, 깍두기, 도토리묵.

반찬은 하나 같이 깔끔하고 맛있었는데,

특히 도토리묵 양념이 정말 맛있습니다.

행복한 맛이었어요.

 

드디어 주인공인 만둣국이 나왔습니다.

평소에도 만두를 좋아해서 집에서도 자주 끓여 먹는데,

해주면가의 만두는 얼마나 맛있게요...?

 

살짝 실망했습니다.

떡만둣국이긴 했지만, 떡이 너무 많고 만두는 2개 밖에 안 들어 있었어요.

떡의 갯수를 좀 줄이고 만두를 3개로 했으면 훨씬 좋았을 텐데...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만두가 호불호가 갈리겠더라구요.

저야 뭐 호였지만, 함께 간 동료는 불호라고 했습니다.

만두에서 후추의 매운맛이 많이 나는데,

그 부분에서 호불호가 나뉜 것 같아요.

저는 만두라면 뭐.. 그냥 행복하게 맛있게 잘 먹습니다.

 

다음에는 꼭 어복쟁반을 먹어보겠어요!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