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여의도 IFC몰 온 더 보더 : 회식은 과하게!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9.11.08

오랜만에 여의도 IFC몰을 찾았습니다.

회식 때문인데, 이번 회식 장소는 여의도 IFC몰 지하 3층, 온 더 보더입니다.

멕시칸 음식 전문점이죠!

포스팅을 살펴보니 2년 전에 다녀왔더라구요.

그때도 역시 회식... ㅎㅎㅎ

온 더 보더와는 회식이라는 끈이 없으면 만날 수 없는 운명인가 봐요... ㅠㅠ

 

뭘 먹는게 좋을까 고민했으나,

솔직히 멕시칸 음식이라고 하면 퀘사디아와 아보카도만 알 뿐이라...

구아카몰 라이브랑 퀘사디아랑 뭐 이런 거 저런 거 주문했습니다.

 

메뉴판 찍을 정신도 없어서 그냥 바로 음식 사진으로 넘어갑니다.

 

온 더 보더에서 기본으로 주는 음식인 나초.

나초칩은 살사소스에 찍어 먹으면 됩니다.

바삭바삭하고 고소한 나초를 매콤한 살사소스에 찍어 먹으면 참 맛있죠.

특히 온 더 보더의 나초는 얇고 짭쪼롬해서 정말 맛있습니다.

음식 나오기 전에 이걸 두 번이나 먹을 정도로... ㅎㅎ

 

구아카몰 라이브가 제일 먼저 나왔습니다.

아보카도에 토마토, 양파 등을 넣어 섞은 샐러드입니다.

솔직히 아보카도 맛있는지 모르는 사람이라서...

그냥 몸에 좋은 맛으로 먹었습니다.

 

음료가 나왔습니다.

논알콜푸룻마가리타 피치입니다.

이름이 뭔가 긴데, 술이 아닌 음료라는 거죠 뭐.

복숭아로 시켰는데, 망고로 시킬 걸.. 하고 후회했다는 후문입니다.

복숭아는... 제 취향에 맞지 않았어요.

익히 알고 있는 그 맛이 아녔습니다.

그리고 일단 달아요.

엄청 무지무지 답니다.

입 안이 얼얼할 정도로.

 

얼티밋 화이타입니다.

스테이크, 치킨, 새우가 하나의 세트로 나오는 거죠.

그리고 멕시칸 라이스와 콩이 함께 나옵니다.

아보카도 샐러드는 덤.

이럴 거 왜 구아카몰 라이브를 시켰나 싶더라고요.

무슨 메뉴를 시키든 사이드로 아보카도 샐러드가 나오는데...

 

그 다음에는 치킨 퀘사디아랑 쓰리 소스 화이타 부리또 스테이크입니다.

양이 아주아주 많은데다, 하나 같이 치즈가 듬뿍 들어 있어서 먹느라 고생했습니다.

몇 개 먹지도 않았는데 속이 그냥 아주 그냥 든든해졌어요.

포만감이 장난아닙니다.

 

회식으로 오랜만에 온 더 보더에 갔는데,

갈 때마다 상당히 당황스러운 식당인 것 같습니다.

당췌 뭘 먹어야할지 몰라서요.

다음에 가면 그냥 고민 없이 세트 시켜서 먹을래요... ㅎㅎㅎ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