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의왕 두부 전문점 일품명가 : 맛과 가격 모두 만족스러운 식사!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9. 10. 28.

가족식사를 위해 여러 음식점을 찾아보다가, 의왕에 있는 두부 전문점, 일품 명가를 찾아냈습니다.

블로그에 평이 아주 좋게 되어 있어서, 고민 없이 예약을 하고 밥 먹으러 갔습니다.

의왕 왕송호수 옆으로 난 길을 따라 조금 들어가면 있습니다.

초행에는 길을 헤맬 수 있으니, 네비게이션의 말을 꼭 들어야 합니다.

 

주차장은 넓은 편입니다.

적당히 잘 주차하고 안으로 들어가면 됩니다.

저희는 차가 3대였는데, 크게 무리 없이 주차하고 이용할 수 있었습니다.

 

입구에 어떤 음식들을 하는지 사진으로 알 수 있습니다.

일품순두부, 옛날순두부, 얼큰장칼국수, 바지락칼국수, 콩국수정식, 두부전골, 일품보쌈.

순두부가 두 종류인데, 빨간 국물과 하얀 국물의 차이인 것 같습니다.

칼국수도 매운 것과 시원한 것의 두 가지가 있군요.

 

영업 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입니다.

저녁 식사를 하려면 조금 바지런하게 움직여야 할 필요가 있겠네요.

가격이 그리 비싼편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정식인데 8~9,000원이면 충분히 먹을 만하다고 생각이 드네요.

 

반찬이 푸짐하게 나옵니다.

여쭤보니 순두부 정식을 시켰기 때문에 나오는 거라하더군요.

옛날순두부 정식 8,000원짜리 안에 보쌈에 가지 탕수에 잡채에...

엄청난 구성입니다.

 

가성비가 후덜덜하더라구요.

게다가 맛도 좋습니다.

먹고 부족하면 모든 반찬을 더 주시니까,

먹을 만큼 맛있게 먹으면 될 것 같습니다.

 

해물파전입니다.

오징어가 듬뿍 들어 있습니다.

전의 두께도 너무 두껍지 않아 바삭바삭하고 맛있더라구요.

정말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해물파전이라 가격이 살짝 높은 편이지만,

뭐, 어느 곳에 가든 이정도는 받으니까요.

 

마지막으로 두부 전골입니다.

매운탕 느낌으로 나와서 얼큰한 맛으로 먹기 좋습니다.

매운 거 못 드시는 분은 맞지 않을 수 있겠네요.

저는 얼큰하게 맛있어서 좋았습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