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국회의사당역 맛집 라면 사리 무한리필 부대찌개 전문점 삼원정!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9. 2. 28.
728x90

오랜만에 삼원정에 다녀왔습니다.

속이 니글니글해서 뭔가 맵고 짠게 멋고 싶었는데,

매운 건 먹었다간 감당이 되지 않을 것 같아서,

부대찌개로 메뉴를 정했습니다.



서여의도 금강빌딩 지하에 있는데,

아는 사람만 찾아갈 수 있습니다.

모르는 사람은 찾아가기 어려운 지하 구석에 있어서... ㅎㅎㅎ



지하 1층으로 내려가서 정면에 보입니다.

이 사진은 옆으로 가서 찍은 거에요.

삼원정입니다.

이름 만으로는 이곳이 부대찌개 전문점이라는 걸 알 수 없네요.

아닌가...ㄷㄷ



메뉴판입니다.

고기류와 식사류가 있는데,

늘 점심에 방문하니까 식사류만 먹습니다.

기본은 부대찌개고,

볶음류를 곁들여 먹을 수 있습니다.


볶음류는 1인분을 주문할 수 있지만,

부대찌개는 무조건 2인분부터 주문할 수 있습니다.

살짝 아쉬운 점인데,

예전에 부대찌개가 너무 땡겨서 갔다가 1인은 볶음류만 가능하다고 해서 돌아온 적이 있다죠.


작년까지만 해도 6,000원이었는데,

계속되는 물가상승에 가격이 올랐습니다.

그래도 여의도 평균 점심 값에 비하면야...

저렴한 편입니다.



밑반찬입니다.

단무지, 배추김치, 미역줄기볶음, 두부부침.

반찬은 맛있습니다.

일단 제가 다 좋아하는 반찬이 나왔어요.

ㅎㅎㅎㅎ


예전에는 단무지 무침을 줬는데,

이 날은 빨간 단무지 무침이 아니었습니다.

그날 그날 따라 다른 건지는 모르겠어요.



이 주전자는 육수 주전자입니다.

라면 사리가 무한리필이기 때문에 국물이 금세 부족해지는데,

주전자에 있는 육수를 부어서 적당한 점도(!)를 유지하면 됩니다.

상당히 자주 찾게되는 잇템이죠.



잠시 기다리니 부대찌개가 나왔습니다.

2인분이구요,

예전에는 당면이 없었는데, 추가하신 모양입니다.

김치와 햄이 골고루 들어 있습니다.


어느 정도 끓어서 나오기 때문에,

금방 먹을 수 있습니다만,

저는 일단 라면 사리부터 투하하므로 사리가 익을 때까지 강제로 기다리는 시간입니다.



국물이 끓어오르고 있습니다!

부대찌개가 나오고 바로 찍은 동영상인데요,

아주 금방 끓어오르기 때문에 당면을 적시지도 않았는데 팔팔 끓어오릅니다.


여기에 육수를 적당히 붓고,

라면 사리를 넣어서 끓이면 됩니다.

그냥 한 방에 2개 넣고 달렸습니다.

ㄷㄷㄷ



라면 사리가 적당히 익었다 싶으면,

앞접시에 먹을 만큼 덜어냅니다.

두부, 김치, 햄, 소시지.

건더기가 많기 때문에 먹는 것 자체로 행복합니다.

ㅎㅎㅎㅎ



소시지, 햄을 따로 들어서 찍었습니다.

두부도 있군요.

밥과 함께 슥슥 비벼서 먹으면 아주 꿀맛입니다.

밥 한 그릇 순식간에 비워낼 수 있지요.



밥을 다 먹고 나면 수정과를 가져다줍니다.

물병에 든 진한 액체가 수정과에요.

부대찌개를 먹고 나서 텁텁한 입을 개운하게 해줍니다.

알싸한 계피향과 달달한 맛으로요!


멋들어진(?) 스댕(!) 그릇으로 먹는 운치가 있지요.

한 잔 거하게 마시고 나면 기분이 그렇게 좋습니다.

ㅎㅎㅎ


오랜만에 삼원정에 갔는데,

역시나 엄청 배부르게 먹고 왔습니다.

일단 양이 엄청 많다보니 끊임 없이 먹게 됩니다.


주변에 킹콩부대찌개도 있고, 다른 여러 부대찌개 전문점이 있지만,

저는 삼원정이 제일 좋더라구요.

가격도 제일이고... ㅎㅎㅎ

728x90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