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맛집 찾아 삼만리

서여의도 국밥 전문점 이레국밥 : 나쁘지 않지만 그렇다고 좋지도...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8. 12. 24.
728x90
반응형

요즘 서여의도에 새로운 식당이 많이 늘어났네요.

이번에 다녀온 곳은 국밥 전문점 이레국밥입니다.

신한은행 지하 1층에 새로 생겼네요.

엄청 넓고 사람도 북적이고.

새로 생긴 식당 특유의 생동감이 넘쳤습니다.

(늘 손님이 많은 여의도 특성일지도 모릅니다.)

 

 

입구에 있는 간판입니다.

입간판이 있어서 짤려 보이네요.

사회적 기업 CHOA FOOD 직영점이라고 합니다.

사회적 기입이라 그런지 상생이라는 단어가 눈에 들어오네요.

 

 

자리에 앉으니 벽에 붙어 있는 커다란 메뉴판이 눈에 들어옵니다.

테이블 위에도 작은 메뉴판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가격이 상당히 싼 편입니다.

내장국밥은 6,000원.

나머지도 7,000원.

소고기로 만든 국밥과 목살국밥만 8,000원인데,

양지탕이 한 그릇에 9,000원인 걸 생각한다면...

충분히 고려할 만한 가격이네요.

 

특이한 건, 치즈 돈까스를 판다는 겁니다.

저는 순대국밥을 주문했고,

동료들은 국밥 전문점에서 치즈 돈까스를 주문하는 우를 범했습니다...ㄷㄷ

 

 

기본 반찬입니다.

오이짱아찌, 배추김치, 깍두기, 부추가 나왔습니다.

반찬은 특별할 것 없는 맛입니다.

일반적인 맛이었어요.

 

 

잠시 기다리니 뚝배기에 담긴 순댓국이 나왔습니다.

보통 뚝배기에 담아주는 국물은 용암처럼 펄펄 끓어오르기 마련인데,

이레국밥에서는 그리 뜨겁지 않은 국밥이 나오더라구요.

뼈를 고아낸 국물인지,

뽀오얀 색입니다.

 

개인적으로 맑은 국물을 좋아하는지라,

이 비주얼이 살짝 아쉽더군요.

하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개인의 취향이므로...

음식에 대한 취향에 절대적인 건 없으니까요.

 

 

순대는 직접 만든 것처럼 생겼습니다만,

요즘은 공장 순대도 직접 만든 순대처럼 나오니까...

공장에서 납품한 순대인지, 식당에서 직접 만든 순대인지는 모르겠습니다.

 

그래도 사회적 기업이고, 영농협동조합이라면

직접 만들어서 제공하는 거겠죠.

좋을 대로 믿겠습니다.

ㅎㅎㅎㅎ

 

맛은 나쁘지 않습니다.

양도 적당하고요.

순대를 좋아하기 때문에 순대에 대해 호불호가 확실한데,

이레국밥의 순대는 애매합니다.

 

맛있다고 하기에는 부족하고,

그렇다도 맛이 없다기에는 또 아니고...

정말 어렵네요.

그냥 제 취향이 아니었다.

정도로 정리할 수 있겠습니다.

 

 

밥을 다 먹어가니 후식으로 아이스 홍시를 주셨습니다.

개별 포장이 되어서 먹기 좋은 친구로.

음식 맛은 대단하지 않았지만,

이런 서비스는 참 좋더군요.

 

식후 입가심 음식도 좋고,

계산대 앞에 있는 땅콩카라멜도 좋고.

하지만 음식은 제 취향이 아니었기에...

 

그래도 다른 음식들은 제 입에 맞을지도 모르니,

앞으로 몇 번은 더 방문하게 될 것 같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