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 즐기기/내가 만든 음식

서울우유 목장 나들이 신선한 국산 우유로 만든 구워구워 치즈 : 고기와 함께 구워 먹으니 맛있고나!

by 평범한 윤군이오 2018. 10. 22.
728x90
반응형

따님께서 치즈를 좋아하셔서 이번에는 색다른 치즈를 먹어봤습니다.

서울우유에서 나온 목장 나들이 신선한 국산 우유로 만든 구워구워 치즈입니다.

이름 한 번 오지게 기네요... ㄷㄷ


예전에 이도맨숀에서 치즈를 구워 먹어봤는데,

참 맛이 있던 터라 이번에도 기대해봅니다.

두근두근.



80g 2개입.

큰 종이 상자에 2개가 들어있다고 합니다.

우유의 고소함이 살아있는 구워먹는 치즈!


그냥 먹어도 맛있을텐데,

구워먹으면 얼마나 더 맛있어질까요. ㅎㅎㅎ


뒷면에는 맛있게 먹는 방법이 적혀있습니다.

직화로 구워도 맛있다는군요.

노릇노릇하게 잘 구워지면 적당한 크기로 잘라 먹으면 된다고 합니다.



영향정보를 살펴봅시다.

양이 얼마 되지 않는데도,

열량이 높은 편입니다.

은근히 나트륨 함유량이 높군요.


역시 치즈는 짠 음식이었어...

단백질 함량이 상당히 높습니다.

이거 먹으면 힘이 제대로 나겠군요.



상자에서 내용물을 꺼냈습니다.

상자의 디자인과 동일한 치즈가 나왔습니다.

국산 우유 100%라는군요.


사진처럼 구우려면 그릴이 필요하겠지만,

저희 집에는 그릴 같은 건 키우지 않으니...ㅎㅎ


원유 98.364%.

나머지는 여러 가지 첨가물이겠죠.

소금이라든가 소금이라든가...


조리할 때 주의할 점은,

봉지째 전자레인지에 넣으면 안 된다는 겁니다!

설마 그렇게 조리하는 사람이 있겠냐마는...


이 녀석을 봉지째 전자레인지에 넣는다면 포장지가 그대로 흐물흐물 녹아버리겠죠.

치즈와 한데 섞여서 인간이 먹을 수 없게 되어 버려...



집 근처 정육점에서 돼지고기 목살을 사와서 구워먹는데,

함께 곁들여 먹기로 했습니다.

노릇노릇 구워지는 돼지 목살 옆에서 함께 구워지는 치즈!


비주얼만 봐서는 이게 치즈인지 두부인지 알 수 없네요.

그냥 두부 같기도....

돼지 기름 덕분에 자글자글 잘 튀겨지고(?) 있습니다.


우리가 흔히 먹는 체다 치즈 같은 종류와 달리 뜨거운데도 쉽게 흐물흐물해지지 않는군요.

생각 외로 형태를 잘 유지하고 있습니다.

딱히 치즈 구워지는 냄새 같은 건 나지 않았어요.


고기랑 같이 구워서 그런가...ㄷㄷ



드디어 잘 구워진 치즈를 한 조각 집어 들었습니다.

적당히 노릇노릇해질 때까지 구워놨더니,

겉은 바삭 속은 촉촉!

아주 맛있는 비주얼이 되었습니다.


비주얼만 좋은 게 아니라,

맛도 좋네요.

겉은 바삭거리면서 속은 쫄깃합니다.

정말 맛있게 잘 먹었어요.


다만 익힐 때는 과감하게 익혀야 합니다.

설 익으니 맛이 덜하고 고무 씹는 것 같더라구요.


충분히 익혀줘야 쫄깃하고 맛있는 치즈를 먹을 수 있습니다.

새로운 도전이었는데,

맛이 좋아서 행복합니다.

앞으로도 종종 사서 먹어봐야겠어요.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