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소하동 맛집 촌장골 : 달달하고 맛있는 버섯 생불고기로 밥 한 그릇 뚝딱!

저희 가족은 소불고기를 좋아합니다.

옛날식 국물 불고기를 좋아하죠.

바싹 익혀 먹는 광양식 불고기 같은 것보다는 달달한 국물에 밥도 비벼 먹을 수 있어서,

여러 모로 국물 불고기가 더 맛있습니다.



메뉴판을 봤습니다.

다른 고기들은 가격이.. ㅠㅠ

가난한 직장인은 그저 웁니다.


다음에는 돈을 많이 벌어서 꼭 구이를 먹고야 말겠어요!

라고 다짐했지만 글쎄요... 직장인에게 달리 돈을 벌 수 있는 방법이 많지 않...

버섯 생불고기를 주문했습니다.

먹고 싶은 건 불고기니까요.



잠시 후에 상이 차려졌습니다.

여러 가지 반찬이 나오고, 불고기를 굽는 판이 나왔습니다.

정말 오랜만에 보는 옛날 불고기 판입니다.

어렸을 때 봤던 판보다 중앙이 더 높기는 하지만...


반찬 가짓수가 꽤 많습니다.

구이류를 먹는 것도 아닌데 왜 이렇게 많이 주나 싶었거든요.

그런데 이게 기본이랍니다. ㄷㄷ

인심 정말 좋으시네요. ㅎㅎ



각 반찬들은 소개가 있습니다.

촌장골 수석 셰프 방정현 기능장의 이야기!

무려 기능장이라고 하십니다.

자격증 가진 요리사님이었다니!


양념게장, 단호박 범벅, 샐러드, 보리 열무, 갓 김치, 겉절이, 모듬 김치, 장아찌, 토마토.

여러 가지 반찬의 설명까지 있으니 더 믿음직스럽습니다.

일단 [기능장]이라는 단어에서 오는 신뢰감이...



각각 반찬을 가까이에서 한 컷씩 찍었습니다.

하나 같이 맛있고 정갈해서 이 반찬들 만으로도 밥 한 공기 뚝딱 해치울 수 있을 것 같았어요.

아내님께서는 양념 게장을 워낙 좋아하시는지라 정말 맛있게 드셨습니다.

심지어 더 달라고 하면 더 주세요....ㄷㄷ

정말 인심 후하시네요.



잠시 후, 주인공 불고기가 등판합니다.

자작하게 채워진 육수가 끓기 시작하면 고기를 올려주시는데,

어우 그냥...

모습을 보는 것 만으로 행복해지네요.


버섯 생불고기라서 버섯이 참 많습니다.

종류별로 팽이, 느타리, 표고가 있는 것 같더라구요.

(기억이 잘 안 나요...ㄷㄷ)



드디어 다 익었습니다.

사진이 뭔가 지저분해 보이지만, 어차피 안에 들어가면 다 섞이니까 뭐...

저희 따님이 좋아하는 숙주도 많이 들어 있고,

제가 좋아하는 파도 듬뿍 들어있습니다.


맛은...

와!

정말 오랜만에 먹어본 제대로 옛날 국물 소불고기입니다.

어렸을 때 이런 국물 소불고기 많이 먹었는데,

최근에는 잘 안 보여서 아쉬웠거든요.


특히 지난 겨울에 파스텔 시티에서 먹은 건...

가격에 비해 모든 것이... 털썩.

어쨌든 가격이 싼 건 아니지만, 그래도 충분히 가격 만큼 맛이 있다!

입니다.


자주 가게될 맛집이에요.

ㅎㅎㅎㅎ

아주 아주 아주 맛이 좋아서 만족스럽고,

다음에는 다른 메뉴도 좀 먹어봐야겠어요.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