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KBS 맛집 완산골명가 여의도공원점 : 해장국 잘 먹었습니다.


요 며칠 계속해서 KBS 근처를 기웃거렸습니다.

이번에 방문한 곳은 완산골명가 여의도공원점입니다.

처음부터 이곳에 방문하려던 것은 아니었고,

원래 가려고 했던 곳이 문을 닫아서 급하게 근처에 줄을 서지 않는 곳으로 들어가다보니...

ㅎㅎㅎㅎ


방문 목적은 뭔가 좀 애매하지만, 그래도 맛있게 잘 먹고 나왔네요.

가격도 나쁘지 않은 편이었구요.

리뷰 시작합니다.



한쪽 벽에 커다랗게 메뉴판이 붙어 있습니다.

콩나물국밥와 콩나물해장국이 주요 메유인 것 같더라구요.

하지만 저는 뼈다귀해장국이 먹고 싶었으므로...

ㅎㅎㅎㅎㅎ


주저하지 않고 뼈다귀해장국을 주문했습니다.

이미 정한 마음이라 돌릴 수 없었죠.

그 누구도.

고작 콩나물국밥이 고기를 이길 수 없어!!



반대편 벽에는 각 음식의 사진이 있습니다.

물론 이미지 샷이긴 합니다만,

이 사진처럼 나온다면 후회 없이 먹을 수 있겠네요.



기본 반찬입니다.

오징어젓갈, 깍두기, 시금치나물, 배추김치.



반찬들은 나쁘지 않습니다.

다 이미 알고 있는 그 맛을 가지고 있었어요.

ㅎㅎㅎㅎ


하긴 밑반찬이라는 게 다 거기서 거기죠.

크게 특별한 건 없잖아요.



주문한 음식이 금방 나왔습니다.

흰 쌀 밥과 함께 뼈다귀 해장국이 나왔는데,

들깨가루가 듬뿍 얹어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파도 듬뿍이네요.

좋습니다.


다만, 마음에 걸리는 게...

왜 뼈다귀 해장국인데, 뼈다귀가 몇 개 없는 거죠???

어째서인가요.

뼈다귀 해장국의 주인공은 뼈다귀인데...

이렇게 휑하게 주면 상처 받은 제 마음은 어쩌란 말입니까... ㅠㅠ



어쨌든 정신을 가다듬고 움짤을 만들었습니다.

타이밍을 살짝 놓치는 바람에 맹렬하게 끓어오르는 모습은 놓쳤네요.

아쉽지만, 그래도 열심히 끓어오릅니다.

이것이 바로 뚝배기의 힘!!!



뼈다귀는 두 덩이가 있더라구요.

한 개 정도 더 주셨으면 좋았을 걸...

뼈다귀 발라 먹는 재미로 먹는건데..

아쉽고 또 아쉽고 아쉽습니다.



어쨌든 이렇게 생긴 뼈다귀를 먹습니다.

저는 뼈다귀 해장국이나 감자탕을 정말 좋아하는데,

뼈에서 고기 발라 먹는 재미가 있거든요.

ㅎㅎㅎㅎ


살을 깨끗하게 발라먹으면 일종의 성취감까지 느낍니다!

역시 어쩔 수 없는 고기성애자!

ㄷㄷㄷ



뼈를 들어내서 붙어 있는 고기를 떼어 먹습니다.

고기를 먹는 일은 매우 신성한 일(!)입니다.

최선을 다해서 먹어야 하죠.


남기는 살점이 없도록,

뼈에 붙은 살점 한 조각까지 아낌 없이 먹어치워야 하는 것이 고기성애자로서 당연히 해야할 일입니다.



우거지도 들어 있습니다.

고기가 적으니 우거지라도 많이 들어있기를 원했는데,

그리 많다고 할 수 없는 양이라서 아쉬웠어요.

ㅠㅠ


맛은 그럭저럭 나쁘지 않았는데,

양이 적어서 아쉬웠네요.

부디 다음에 올 때에는 양이 좀 많아지기를...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