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여의도 맛집 엉터리 생고기 서여의도점 : 제육과 김치찌개의 환상적인 콜라보!


점심에 무엇을 먹을까? 라는 질문을 끊임없이 던지고 있는 윤군입니다.

이번에는 동료들과 함께 오랜만에 엉터리 생고기에 다녀왔습니다.

예전에 여의도에 처음 왔을 때 가봤다가 맛 없어서 한동안 방문하지 않았는데,

시간이 많이 지났고 하니, 맛있어졌을 거라 생각하고 다녀왔습니다.



식당 곳곳에 붙어 있는 안내문.

점식식사 공기밥, 사리 무한제공.

이라고 합니다.


오오, 대인배.

예전에는 이런 거 없었던 거 같은데!



자리에는 이미 식사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가운데 버너 위에는 프라이팬이 올라가 있고,

가지무침, 배추김치, 도라미무침, 오이된장 등 반찬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메뉴판을 못 찍었는데,

김치찌개와 제육볶음이 8,000원이라서 주문했습니다.

김치찌개 1인분, 제육볶음 2인분.



달걀이 3개 준비되어 있습니다.

옆에 있는 기름을 프라이팬에 두르고 달걀 후라이를 만듭니다.


백 선생님께서 달걀은 기름에 튀기듯이 굽는게 맛있다고 하셔서,

기름을 듬뿍 두르고 후라이를 만듭니다.

식당 주인이 보면 싫어할지도...ㄷㄷ



기름을 많이 넣었더니 정말 튀겨지듯 만들어지는데,

잘 익어서 기분이 좋습니다.

ㅎㅎㅎ



특이하게 기본 반찬으로 강된장이 나옵니다.

함께 간 동료 중 한 명이 이 강된장을 너무 너무 좋아라 해서,

제육볶음과 김치찌개가 나오기도 전에 밥 한 공기를 다 비우더군요.

강된장에 스윽 비벼서...


강된장이라 짭니다.

그래서 밥이 참 많이 먹히죠.

ㅎㅎㅎㅎ

맛은 좋았습니다.

밥과 함께 먹으니 정말 맛나더라구요.



흰 쌀 밥이 아니라 흑미밥을 줍니다.

오오오오!!

비싼 흑미밥!!!

건강에 좋은 흑미밥!


매우 격하게 환영합니다.

그리고 제가 열심히 튀겨낸(!) 달걀 후라이.

어디 한 곳 그을리지 않고 매끈하게 잘 튀겨졌습니다... ㅎㅎ



제육볶음이 나왔습니다.

1인분은 주문이 안 된다고 해서 2인분을 주문했습니다.

덕분에 상당히 풍성한 양을 자랑하는군요.


고기성애자에게 매우 바람직한 상황입니다.

ㅎㅎㅎㅎ

저는 고기를 사랑하니까, 고기는 많을수록 좋습니다.


동료들도 가성비가 좋다며 엄지 척!!



고기를 한 점 들어 먹었습니다.

간이 잘 되어 있고, 너무 맵지 않아서 좋더라구요.

적당히 달고, 적당히 매콤했습니다.


달짠의 조합이니 이게 맛이 없을 수 없죠!

정말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심지어 고기 양도 많아서 먹으며 계속 행복했어요.

ㅎㅎㅎㅎ



달걀을 튀기고 있을 때, 햄 김치찌개가 나왔습니다.

ㅎㅎㅎㅎㅎ

스팸이 듬뿍!!!


김치찌개와 스팸의 궁합은...

말로 할 수 없는 천상의 궁합!

이 어찌 맛이 없을 수 있으리오.


일단 달걀 후라이를 제조(!) 중이라 잠시 한쪽에서 대기 중입니다.

달걀이 완성된 후에야 버너 위로 올라갈 수 있었어요.



앞서 봤던 소개대로 식탁 위에 라면사리가 올라가 있습니다.

무한 리필이니까, 먹을 만큼 더 먹으면 됩니다.

저희는 굳이 김치 라면을 먹을 생각은 없어서 한 개로 만족했습니다.



드디어 버너 위로 김치찌개가 등판했습니다.

1인분인데도 적지 않은 양이라 마음에 듭니다.

제발 맛있기를!!!


김치찌개야 뭐...

김치가 맛없지 않으면 어느 정도 이상의 맛은 보증할 수 있으니,

그리 걱정되지는 않습니다.

ㅎㅎㅎㅎ



한동안 불 위에 올라가 있더니 맹렬하게 끓어오릅니다.

물만두도 들었고, 팽이버섯도 듬뿍! 두부도 있고요!

김치가 쪽으로 들어있기 때문에,

처음에 준 집게와 가위로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줘야 합니다.


김치를 자를 때는 집게로 배추심을 잡고 밑에 있는 이파리부터 잘라줘야,

먹기 좋은 크기로 잘 자를 수 있습니다.

ㅎㅎㅎㅎ

물론 다들 아시겠지만요.



실컷 끓이고 건더기를 좀 건져 먹은 후에 라면 사리를 넣었습니다.

처음부터 라면 사리를 넣기에는 건더기가 좀 많았거든요.


1인분인데도 양이 이렇게 많다니, 그저 행복합니다.

ㅎㅎㅎㅎ


오랜만에 엉터리 생고기를 찾았는데,

정말 배부르게 먹었습니다.

너무 맛있어서 행복하게 먹고, 밥도 한 공기 더 추가...


돼지가 되어버려...

앞으로 종종 찾아와야겠어요.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