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여의도 맛집 다미 : 저렴하지만 맛있고 양도 많은 가성비 맛집


이번에 소개할 서여의도 맛집은,

제가 여의도에서 일하는 몇 년 동안 가성비가 좋아서 자주 찾았던 다미입니다.

정말 많이 다녔는데, 카메라를 들고 간 건 이번이 처음이네요.

왠지 부끄러워서... ㄷㄷ


카메라가 크다보니 사람들이 쳐다보는 게 은근히 신경 쓰이더라구요...

저는 그리 대범하지 못해서...ㄷㄷ



다미의 메뉴판입니다.


등심까스, 생선까스, 모듬까스

판메밀, 다미소바, 김치우동, 해물우동, 돌 냄비 우동, 검은 콩국수

알밥, 회덮밥, 규동, 돌솥비빔밥, 낙지돌솥밥, 김치돌솥밥

알탕, 오뎅탕, 두부탕, 사골떡만두국


모든 메뉴는 7,000원입니다.

예전에는 6,000원이었는데 얼마 전에 가격이 올라서 7,000원이 되었습니다.

여의도 대부분 음식점의 가격이 올라서 어쩔 수 없는 부분이긴 하지만,

아쉽네요. ㅠㅠ



저는 모듬까스를 주문했습니다.

돈까스도 좋은데, 오늘은 왠지 여러 가지를 먹고 싶어서.

ㅎㅎㅎㅎㅎ


기본적으로 메인 메뉴에 사이드로 우동과 메밀을 추가할 수 있습니다.

저는 모듬까스 + 메밀로 주문했어요.

올 때마다 메밀을 먹습니다.



우동보다 메밀이 좋아요.

ㅎㅎㅎㅎ

그리고 다미의 메일은...

특유의 맛이 있거든요.


모듬까스는 처음 먹는데,

보아하니 돈까스, 생선까스, 치킨텐더인 것 같습니다.

오오...

바삭하게 튀겨진 튀김옷이 참 맛있어 보이네요.



다미의 메밀국수는 특별합니다.

일단 면이 푹 삶아졌구요,

그래서 쫄깃한 면을 좋아하는 분은 취향이 아닐 수 있지만,

저는 엄청 좋아하는 식감입니다.

ㅎㅎㅎㅎ


저는 라면도 늘 풀어질 때까지 끓여서 먹기 때문에..

이렇게 부드럽게 풀린 면이 더 좋더라구요.


그리고 육수가 아주...

달달하면서 매콤하면서... ㅎㅎㅎ

아주 아주 매력적이고 중독성이 있습니다.


메밀 국수, 우동은 사이드로 이용할 경우 리필이 가능합니다.

다 먹고 더 달라고 하면 더 주시니까,

마음껏 이용할 수 있어요.

ㅎㅎㅎㅎ



돈까스입니다.

이미 소스로 뒤범벅이 되어버려서 고기가 잘 안 보이는데,

고기가 상당히 두툼합니다.


돈까스 크기가 그리 큰 편은 아니지만,

두툼해서 먹고 나면 포만감이 제대로 느껴집니다.

ㅎㅎㅎㅎㅎ


소스는 먹고 싶은 만큼 뿌려서 먹으면 되니까,

양껏 먹으면 되는데, 갑자기 나트륨 섭취량이 걱정되네요...ㄷㄷ


소스는 달달합니다.

단짠의 기본기에 충실하죠.



아!

당했어요... ㅋㅋㅋ

치킨텐더인 줄 알았는데,

단호박 튀김이었습니다.


도톰한 튀김옷 안에 얇게 잘린 단호박이 뙇!!!

으앜!!! ㅋㅋㅋㅋ

모듬이라서 육해공이 다 모인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었어요.


그래도 단호박 튀김이 참 맛있더군요.

역시 튀김은 뭘 튀겨도 맛있다는 말이 맞는 것 같습니다.


사진은 못 찍었는데,

생선까스도 맛있었습니다.

그런데 생선까스를 먹다가 억센 가시가 몇 개 나와서... ㅠㅠ

그건 좀 아쉬웠어요.


타르타르 소스가 느끼한 맛이라서,

조금만 뿌리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그래도 7,000원에 이 정도 퀄리티면 훌륭하죠.

ㅎㅎㅎㅎ

거기에 모밀까지 같이 나오니까요.

앞으로도 자주 이용하겠죠.





Comments 0